브런치 (웹사이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브런치
웹사이트www.brunch.co.kr
표어글이 작품이 되는 공간, 브런치.
영리여부
사이트 종류폐쇄형 블로그 서비스
회원 가입누구나 가입할 수 있지만 일부만 작가 승인
소유자카카오
현재 상태운영 중

브런치(Brunch)는 대한민국의 IT 기업인 카카오의 블로그 서비스다. 2015년 6월 22일 서비스를 처음 출시했다.[2] 누구나 가입할 수 있지만 콘텐츠를 발행하는 작가 활동을 시작하려면 작가 신청을 한 후 선별 승인을 통과해야 한다. 작가에게 출판 기회를 제공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3]

기능[편집]

이용자는 가입 후 글을 쓸 수 있지만 이용자 자신만 볼 수 있고, 작가로 승인되어야 발행이 가능하다. 미디엄을 벤치마킹한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4], 이용자가 직접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없다. 글쓰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글 이외 요소를 UI에서 최대한 배제하고, 주제나 관심사에 따라 매거진으로 글을 묶을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5]

역사[편집]

2015년[편집]

  • 6월 - 서비스 시범 출시
  • 9월 -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 출시

2016년[편집]

  • 10월 - 브런치 책방 프로젝트 출시

2017년[편집]

  • 1월 - 브런치 무비 패스 출시
  • 6월 - 위클리 매거진 출시

2018년[편집]

  • 7월 - 제안하기 기능 도입

2019년[편집]

  • 8월 - 서비스 정식 출시

각주[편집]

  1. “brunch.co.kr ompetAnalysis, Marketing Mix and Traffic—Alexa”. 《www.alexa.com》. 2021년 5월 18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1년 5월 18일에 확인함. 
  2. “다음카카오, 온라인 출판 전문 도구 '브런치' 시범 서비스”. 《조선비즈》. 2015년 6월 22일. 2019년 11월 19일에 확인함. 
  3. “베스트셀러 제조기 된 `브런치`”. 《매일경제》. 2019년 10월 3일. 2019년 11월 20일에 확인함. 
  4. “다음카카오의 야심작 브런치', 소셜마케팅의 새로운 채널이 될까?”. 《플래텀》. 2015년 6월 16일. 2019년 11월 20일에 확인함. 
  5. “글이 작품이 되는 공간, 브런치”. 《브런치》. 2015년 6월 12일. 2019년 11월 20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