낯설게하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낯설게 하기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낯설게하기(러시아어: остранение 또는 영어: Defamiliarization)는 친숙하고 일상적인 사물이나 관념을 낯설게 하여 새로운 느낌이 들도록 표현하는 예술적 기법이다. 지각의 자동화를 피하여 관객의 주체성을 확보하기 위함이다.[1] 러시아의 문학이론가인 빅토르 시클롭스키에 의해 개념화되었다.

각주[편집]

  1. 고나무. 예술가들의 도시 탈출. 한겨레21. 2011년 6월 1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