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미국 여기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억류 사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유나 리로라 링북한군에 의해 억류되었었다.

2009년 3월 17일, 미국 케이블 TV 방송국 커렉트 TV의 여기자인 유나 리로라 링중국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으로 비자 없이 넘어갔고, 이에 대해 조선인민군이 이 사람들을 붙잡아 억류시켰다. 2009년 6월 이들은 12년간 중노동형을 선고 받았지만, [1]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장 김정일이 2009년 8월 5일 미국 전 대통령 빌 클린턴이 공식 방문하기 전 이들을 사면했다.[2]

인용[편집]

  1. "북 미국여기자 2명에 12년 노동교화형", 《라디오코리아》, 2009년 6월 8일 작성. 2009년 8월 3일 확인.
  2. "N. Korean leader reportedly pardons U.S. journalists", 《CNN》, 2009년 8월 4일 작성. 2009년 8월 4일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