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캐나다 단수 비자


사증(査證) 또는 비자(visa)는 외국인에 대한 입국 허가 증명이다.

개인이 다른 나라에 가기 위해서는 여권과 함께 사증이 있어야 한다. 사증은 일반적으로 출발국에서 대상국의 영사관으로부터 받으며 다른 나라에서 받을 수도 있다. 하지만 사증은 입국을 위한 전제 조건이고 다른 나라에 입국하기 위해서는 그 나라에서 입국 심사를 통해 최종 입국 허가를 받아야 한다.

제1차 세계대전 이후 스파이를 막을 목적으로 도입되었으며 현재는 이민 문제와 일자리 등에 대한 문제 때문에 입국을 제한하기 위해 사증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캐나다(6개월), 뉴질랜드(2개월)와 같은 경우에는 일정 기간 이상을 체류하려면 사증을 받아야 한다.

무사증 입국[편집]

관광 산업 진흥, 세계 여러 국가와의 우호 증진 등의 목적으로 단기간 체류할 경우 특정 국가의 국민에게 사증 없이 입국을 허가해주기도 한다. 몰디브, 세이셸과 같이 모든 국가의 국민에게 사증 없이 입국을 허용하기도 하고, 싱가포르, 아이티, 이집트와 같이 일부 국가의 국민에게만 사증을 요구하는 경우도 있다. 동티모르지부티는 일정 액수의 수수료를 지불하면 도착 시 사증을 발급한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