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헬벨의 카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세 대의 바이올린과 계속저음을 위한 카논과 지그 라 장조》(독일어: Kanon und Gigue in D-Dur für drei Violinen und Basso Continuo)는 요한 파헬벨의 작품 중 가장 널리 알려진 곡이며, 전반부의 카논은 흔히 ‘파헬벨의 카논’으로 알려져 있다.

구조[편집]

4분의 4박자의 카논이며, 베이스의 고집저음과 이에 기반한 반복되는 화성을 기초로 하고 있다.

  • D - A - Bm - F#m - G - D - Em(또는 G) - A7 또는
  • I - V - vi - iii - IV - I - ii(또는 IV) - V7

이 코드 진행은 현대 만들어지는 곡에도 널리 쓰이고 있다. 예를 들어 이민섭의 당신은 사랑받기 위해 태어난 사람(D), 자전거 탄 풍경의 '너에게 난 나에게 넌'(G), 서영은의 '혼자가 아닌 나'(Bb), 백지영의 '사랑 안 해'(G) 등이 있다.

파헬벨의 카논에서 나타나는 고집저음

대중 음악에서 쓰임[편집]

파헬벨의 카논을 편곡한 작품이 많다. 원래는 세 대의 바이올린통주저음을 위한 곡이며 원래는 카논지그가 따라 붙지만 현재는 다른 악기로 편곡이 많고 지그는 거의 연주하지 않는다.

대한민국에서는 조지 윈스턴의 앨범 《December》에 수록된 《요한 파헬벨의 카논 주제에 의한 변주곡(Variations on the Kanon by Johann Pachelbel)》이 유명하다. 곡의 분위기 조용하고 차분하며 같은음이 반복되는 특징이 있다.

듣기[편집]


같이 읽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