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네리페 음악당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테네리페 음악당

테네리페 음악당 (Auditorio de Tenerife) 2003년 9월 26일, 착공 6년 7개월만에 산타크루스데테네리페 음악당이 문을 열었다. 스페인 발렌시아 태생의 건축가 산티아고 칼라트라바(1951∼)의 작품이다. 거북이처럼 생긴 원추형 건물의 지붕을 흰색 콘크리트로 덮은 반원형 장식물은 보는 이의 상상력을 자극한다. 그것은 산타크루스데테네리페 주 섬의 가장 대표적인 상징 중 하나입니다.

산타크루스에서는 1970년대 초부터 콘서트홀 건립 필요성이 대두돼왔다. 처음엔 문닫은 투우경기장에 지붕을 씌워 콘서트홀로 개조하자는 의견도 있었다. 옛 시민병원 자리엔 '인간과 자연 박물관'이 들어섰다. 결국 테네리페 지방 의회는 해변 공원과 산타크루스 항구 사이의 로스 라노스 해변에 새 공연장 부지를 정했다.

개관 기념공연 때는 스페인 소피아 왕비와 펠리페 황태자가 참석한 가운데 브루크너의'테데움', 베토벤의'황제 협주곡', 펜데레츠키의'로열 팡파르'를 연주했다. 테네리페 심포니가 상주하고 있는 심포니홀(1668석)은 오페라.무용 공연은 물론 국제회의도 가능하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