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치타 스페르비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콘치타 스페르비아(Conchita Spervia, 1895년 12월 8-9일[1] ~ 1936년 3월 30일)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태생의 소프라노 가수이다.

부에노스아이레스의 테아트로 콜론에서 데뷔했으며 이듬해 리하르트 슈트라우스의 《장미의 기사》 이탈리아 초연에서 옥타비안 역을 맡았다. 이후 세계 각지에서 호평을 받았다. 그 가운데서도 〈카르멘〉의 화려함과 팔랴의 〈스페인 민요집〉이 풍기는 향토색 짙은 가창은 정평이 나 있으며 모두 레코드로 남겨져 있다.

주석[편집]

  1. Steane, J.B (2003). 《Singers of the Century vol ii》. 2009년 2월 22일에 확인.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