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틸레 벨리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젠틸레 벨리니(Gentile Bellini, 1429년 경 ∼ 1507년 2월 23일)는 이탈리아화가로, 야코포 벨리니의 맏아들이다. 무함마드 2세와 그 신하들의 초상을 그리기 위하여 콘스탄티노플에 가서(1479년1481년) 크게 명성을 떨쳤다. 그는 군상 처리에 능하여 〈산 로렌초교(橋)를 건너는 참다운 십자가의 행렬〉(1500년)에서 그것을 찾아볼 수 있다. 그는 회화에 있어서 연대의 기록자였으며 베네치아의 풍속을 그렸다. 그의 윤곽선은 만테냐의 것처럼 딱딱하고 거친 것이 아니고 색채도 따뜻하고 밝다. 젠틸레의 제자 카르파초(1455년? ∼ 1525년)의 대표작인 〈성우르술라 이야기〉(1490년1515년)에는 베네치아의 당대 풍속이 성녀의 전설 중에 나타나고 있다.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