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욕망이라는 이름의 전차》(A Streetcar Named Desire)는 1947년 미국의 유명 극작가 테너시 윌리엄스가 쓴 희곡이며, 1948년 퓰리처상을 받았다. 첫 연극뉴욕, 브로드웨이에서 1947년 12월부터 1949년 12월까지 공연되었고, 엘리아 카잔 (Elia Kazan)이 연출하였다.

줄거리[편집]

미국 남부 농장의 지주인 블랑슈 뒤부아(Blanche Dubois)는 어린 시절 결혼한 남편의 충격적인 죽음과 농장의 몰락으로 받은 정신적인 고통을 남자들과의 욕정으로 채워나가던 여자이다. 고향에서 쫓겨나다시피 해서 루이지애나 주뉴올리언스에 남편과 살고 있는 동생 스텔라 코왈스키(Stella Kowalski)의 집에 예고 없이 찾아간다. 블랑슈는 그녀의 과거를 숨긴 채 우아하고 순결한 여자처럼 행동한다. 그런 그녀의 실상을 눈치 챈 스텔라의 남편 스탠리 코왈스키(Stanley Kowalski)는 그녀와 꾸준히 갈등을 빚게 된다.

둘의 갈등은 스탠리가 블랑슈와 진지하게 사귀게 된 그의 친구 미치(Mitch)에게 그녀의 과거와 거짓 증언을 알려주며 둘의 결혼이 무산되는 것에서 최고조에 이른다. 스텔라가 아이를 낳으러 가며 블랑시와 스탠리가 단둘이 대면하게 될 때 스탠리가 블랑슈를 겁탈하려고 하며 이때 블랑슈는 정신적인 충격을 받아 정신병원에 입원하게 된다. 마지막 장면에서 블랑슈는 의사에게 그녀의 명대사 "당신이 누군지 모르겠지만, 저는 항상 낯선 사람들의 친절에 의지하며 살아왔어요"(Whoever you are, I have always depended on the kindness of strangers.)라는 말을 남긴다.

영화화된 작품[편집]

가장 유명한 영화 작품으로는 1951년비비언 리(Vivien Leigh)가 주연을 맡은 1951년 작품이다. 감독은 엘리아 카잔 (Elia Kazan)이 맡았고 스탠리 코왈스키 역으로는 말런 브랜도가 맡았다. 이 영화는 아카데미상에 12개 부문 추천되어 4개 부문에서 수상하였다.(주연여우상, 주연남우상, 조연여우상)[1][2]

한국에서의 작품[편집]

최근에 이 작품은 대학로에서 김정균(스텐리 역), 이현경(스텔라 역)으로 공연을 하였다.[3]

2010년 3월 19일(금) ~ 2010년 5월 23일(일) 동숭아트센터 동숭홀 공연.
출연: 배종옥(블랑쉬), 이승비(블랑쉬), 이석준(스텐리), 이지하(스텔라), 오민석(미치) 등

작가의 또 다른 작품들[편집]

  • 《뜨거운 양철 지붕 위의 고양이》 - 1958년
  • 《추억의 장미》 - 1952년
  • 《여름과 연기》 - 1948년
  • 《유리 동물원》 - 1944년

참조[편집]

  1. [1] 1951 Academy Awards® Winners and History
  2. Oscar Window 1951
  3. 서울연극센터 > 공연정보 > 공연정보검색 > 대학로 공연, 2009년 11년 16일 확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