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Scale of justice 2.svg
보험
상법 시리즈
보험의 종류
공보험  · 사보험
영리보험  · 상호보험
재산보험  · 인보험
손해보험  · 정액보험 · 상해보험
해상보험  · 육상보험  · 항공보험
원보험  · 재보험  · 자동차보험
개별보험  · 단체보험
총괄보험  · 집합보험
기업보험  · 가계보험
정치적 위험보험  · 신용보험
보증보험
보험법
보험위부 · 보험약관 · 보험가액 · 보험사고
당사자
보험자 · 피보험자
보험대리상  · 보험중개인  · 보험모집인
보험의  · 보험수익자  · 보험보조자
보험계약
보험료 · 보험금액
작성자 불이익의 원칙 · 고지수령권
타인을 위한 보험계약 · 실효약관
대표자책임이론 · 보험증권
보험계약의 부활 · 보험료불가분의 원칙
손해보험
피보험이익 · 일부보험
초과보험 · 중복보험
보험자대위  · 잔존물대위  · 청구권대위
인보험
타인을 위한 생명보험  · 타인의 생명보험  · 제3자의 직접청구권
다른 상법 영역
상법총칙  · 회사법 · 어음수표법 · 해상법

신용보험은 판매자가 신용으로 물품을 소비자에게 판매하였다가 소비자의 대금지급 불이행시 보게 되는 손해를 보상해주는 보험이다. 예를 들어 A가 이동통신사B의 휴대전화 서비스를 가입하고 3달동안 요금을 체납한 경우 이동통신사 B는 사전에 가입한 신용보험에서 손해금을 보상받게 된다. 신용보험을 판매한 C보험사는 A에게 대위권을 행사해 채권을 행사하게 된다.

세계 신용보험 시장[편집]

2004년 기준 수임 보험금이 66억 달러에 달하며 2005년에는 69억 달러에 이를것으로 전망된다. 전체 보험료의 3/4가 서유럽에서 발생했으며 미국과 다른 신흥시장의 지속적 성장이 기대된다.

역사[편집]

19세기[편집]

1820년 영국의 British Commercial Insurance Company가 최초로 상업신용보험을 판매하였다. 1852년 영국에 신용보험 전문회사들이 설립되면서 신용보험제도가 본격화되었다.

20세기[편집]

1차 세계대전 이후 각국의 수출증진 및 산업중흥의 노력으로 인하여 신용보험이 발전하고 정부주도의 수출보험기관을 중심으로 수출신용보험이 활성화 되었다. 20세기 후반에 거래가 국제화되고 규모가 커지면서 각국의 신용보험회사간 인수 합병이 활발해졌다. 90년대 초 약 20개에 이르던 선두 신용보증회사들이 2000년대 초에 3개의 거대회사(외러 에르메스, 아트라디우스, 코파스)로 재편성되었다.

Atradius

1954 : Gerling(독일)설립
1994 : Namur(벨기에)인수
1996 : SACREN(프랑스)인수, Uni Storebrand(노르웨이)인수
2000 : Comesec(멕시코)인수, Group Etoile(프랑스)인수
2002 : NCM과 합병

1925 : NCM(네덜란드)설립
1991 : ISG(영국)인수
1996 : EKR Eksporkredit(덴마크)인수
1998 : Smit Ommen(네덜란드)인수
1999 : MNCI(미국), Eurocollect(네덜란드)인수
2000 : Societa Italian Cauzioni(이탈리아)인수, Forenede Factors(스칸디나비아)인수
2001 : BG Guarantee & Factoring(덴마크)인수
2002 : Gerling과 합병

Coface

1946 : Coface(프랑스) 설립
1998 : Coface Scrl 인수
1996 : AK Coface(독일)인수
1997 : OKV Coface(오스트리아)인수
2003 : AXA Assurcredit(프랑스)인수

Euler Hermes

1927 : Euler(프랑스)설립
1993 : Cobac(벨기에)인수
1996 : Trade Indemnity(영국)인수, ACI(미국) 지분 50% 인수
1998 : SIAC(이탈리아)인수
2002 : Hermes(독일)인수
2003 이후 : Euler Hermes


신용보험 상품[편집]

위험별 구분 상업적 위험 지급연기/지급불능/기타 총거래액/초과액/기타 정치적 위험 계약파기 자산몰수 기타 기타 온라인거래

기간별 구분 단기 중장기

거래특성 국내 국외


세계 4대 신용보험회사 점유율[편집]

Euler Hermes 37%
Atradius 23%
Coface 18%
Credito y Caucion 7%
Others 15%
출처: Company reports, Swiss Re Economic Research & Consulting calculations

유럽국가의 신용보험시장[편집]

독일[편집]

시장규모 13억 유로 (세계시장의 26%) 유럽국가 중 시장규모가 가장 크다.

Gerling Speziale (Atradius) AKA (Allgemeine Kreditversicherung Aktiengesellschaft) (Coface) Hermes Kreditversicherungs (외러 에르메스)

프랑스[편집]

시장규모 7억 유로 (세계시장의 14%) 3대 신용보험회사 중 두 회사의 본부소재지이다. (외러 에르메스, Coface) 경기가 안정적이고 신용보험시장도 긍정적으로 평가된다.

Coface Gerling Namur (Atradius) Euler-SFAC (외러 에르메스)

영국[편집]

시장규모 6억유로 (세계시장의 12%) 활동중인 보험업자 수가 많아 매우 경쟁적으며 브로커 활동이 활발하다. 경기가 안정적이고 신용보험시장도 긍정적으로 평가된다.

Atradius UK Coface UK Euler Trade Indemnity (외러 에르메스)

이탈리아[편집]

시장규모 3억유로 (세계시장의 6%) 3대 보험사외에 Concordato Cauzione Creditor가 활동중이다. 내수시장의 불안으로 신용보험시장이 침체기에 있다.

Euler-SIAC SIC (Societa Italiana Cauzioni) La Viscontea


  • Atradius. NCM 와 Gerling Kreditversicherung의 합병으로 탄생. 후에 Gerling insurance group가 분리하면서 Atradius로 개명.
  • Coface. 1946년 프랑스 정부 기관으로 설립되었고 현재는 민영화 상태.
  • Crédito y Caución. 1929에 설립되었고 Atradius에 많은 지분을 가지고 있음.
  • Euler Hermes, Allianz Group 계열사.

출처: sigma Credit insurance and surety solidying commitments Swiss RE No 6/2006.

외부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