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스펜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스티븐 스펜더(Stephen Spender ; 1909년2월 28일~1995년7월 16일)는 영국시인이다. 옥스퍼드 대학을 졸업하였으며, 재학 중에 오든, 데이 루이스 등과 함께 사회적 의식이 강렬한 를 써서 일약 유명해졌다. 세 사람 가운데 가장 서정적인 시풍을 지녔고, 이따금 허술하게 보이는 시의 연이 오히려 성실한 시인으로 느끼게 한다. 그의 《시집》(1933년)은 1930년대 문학사상에서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 사극 《재판관의 심문》(1938년)과 비평 《파괴적 요소》(1935년) 등은 첨단적인 정치적 주제를 추구한 것이다. 그 후에는 커뮤니즘에 환멸을 느껴 자기의 내면을 묘사하게 되었으며 자서전 《세계 중의 세계》(1951년)는 명작이 되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