둑중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독중개
Cottus poecilopus sex.jpg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관심대상(LC), IUCN 3.1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조기어강
목: 쏨뱅이목
과: 둑중개과
속: 둑중개속
종: 둑중개(C. poecilopus)
학명
Cottus poecilopus
Heckel, 1837

둑중개(Cottus poecilopus)는 쏨뱅이목 둑중개과에 속하는 어류의 한 종이다. 몸길이 5cm 가량으로 길쭉하게 마르고 비늘이 없다. 입이 크고 머리가 넓적하며, 몸의 모양이 꼬리지느러미 쪽으로 갈수록 가늘어진다. 등지느러미는 두 개이고 몸은 어두운 회색빛을 띤다. 지느러미줄기가 잘 발달되어 있다. 머리와 지느러미에 가시가 있고, 피부는 사마귀가 난 것처럼 울퉁불퉁하다. 작은 해양생물을 먹고 살며, 식욕이 왕성하다. 그러나 살이 별로 없고 가시가 많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