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룩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다룩어(Dharug,Iyora,Sydney language)는 지금의 뉴사우스웨일즈 주 시드니에서 쓰였던 오스트레일리아 토착어이다. 호주의 식민화의 결과로 마지막 자연화자가 19세기 끝무렵 또는 20세기 초반에 죽어 사어가 되었고, 문헌상 자료로만 남았다. 그러나 1990년대2000년대 들어 옛 다룩인들의 후손들이 그들 언어를 되살리려는 노력을 상당히 기울였고, 젊은이들 가운데서도 학교를 찾아 다룩어를 배우려는 사례가 늘고 있다.

영어및 다른 언어로 들어온 다룩어 낱말[편집]

다룩어는 현재 일상어로는 쓰이고 있지 않지만, 몇몇 단어가 영어 차용어로 들어와 쓰이고 있으며, 그 가운데 세계각국어로 널리 퍼진 것도 있다. 동물이름으로 코알라,딩고,왈라비 등이 다룩어 어원이고, 부메랑도 다룩어의 하부 그룹인 투루왈어에서 받아들인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