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난나

난나 넵스도티르(고대 노르드어: Nanna Nepsdóttir)는 노르드 신화의 여신이다. 난나에 대한 기록은 여러 군데에서 찾을 수 있다.

13세기에 스노리 스툴루손이 쓴 《신 에다》에 보면 난나는 발드르의 아내이며 포르세티의 어머니이다. 발드르가 죽은 뒤 난나는 너무 슬퍼서 죽었다고 한다. 난나의 시체는 발드르의 시체와 함께 발드르의 배에 태워졌고, 배에 불을 질러 바다에 띄어보냈다. 난나와 발드르는 헬헤임에서 다시 만났다. 발드르를 살려내기 위해 헤르모드가 헬헤임으로 갔을 때 난나는 헤르모드에게 다른 신들에게 선물을 전해달라고 했는데, 프리그에게는 아마포 로브를, 풀라에게는 반지를 주었으나 나머지 신들에게는 뭘 주었는지 특정되지 않는다. 여러 스칼드 시가에도 난나라는 이름이 빈번히 등장한다.

13세기 이전의 서사시 모음집인 《고 에다》에는 난나라는 이름이 딱 한번밖에 언급되지 않는데, 이 난나가 《신 에다》의 발드르의 아내 난나와 동일인인지 여부는 불확실하다.

12세기에 삭소 그라마티쿠스가 쓴 《데인인의 사적》에 따르면 난나는 인간 여성으로, 노르웨이의 왕 게바르의 딸이었다. 반신 발데루스(= 발드르)와 인간 전사 회테루스(= 호드)가 모두 난나에게 반했고, 난나를 차지하기 위해 둘은 몇 차례에 걸쳐 싸웠다. 난나는 회테루스를 사랑했고, 결국 그와 결혼한다. 발데루스는 난나와 관련된 악몽을 꾸다가 쇠약해지고 회테루스에게 죽임을 당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