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합 쌍둥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벙커 형제

결합 쌍둥이(結合 雙 - , 영어: conjoined twins) 또는 때대로 시암/샴 쌍둥이(영어: Siamese twins)는 몸의 일부가 붙은 채로 태어난 쌍둥이를 말한다. 일란성 쌍둥이수정란이 완벽히 분리되지 않았을 때 발생한다. 결합 쌍둥이는 20만 번에 한 번 꼴로 태어나며, 절반은 사산(死産)된다. 산 채로 태어났다 해도 조기에 사망할 확률이 높으며, 분리 수술을 받는 경우도 있다. 결합 쌍둥이의 전체 사망률은 5~25% 사이이다. 결합 쌍둥이의 성비는 여성이 70-75% 정도로 높은 편이다.

1811년에 태어나 1874년 사망한, 시암(타이)에서 태어난 창(Change)과 엥(Eng) 벙커(Bunker) 형제가 유명하다. 그들은 P.T. 바넘의 써커스단과 함께 다녔으며 희귀성과 악명으로 인해 '시암 쌍둥이'로 선전되었다. 이들은 각각 결혼해서 10 명과 12 명의 아이를 낳았으며, 1874년 같은 날 사망했다.이들은 흉골이 연골로 결합되어 있었지만, 현재 의학 기술이라면 충분히 분리할 수 있는 수준이었다.

대한민국에는 2003년 3월 4일 태어난 민사랑/지혜 자매가 있다. 이 자매는 엉덩이가 붙은 채로 태어났으며, 그 해 7월 22일 싱가포르에서 분리수술에 성공했다.

여러 형태[편집]

  • Thoracopagus : 두 몸이 흉부에서 결합되었다. 이 경우 심장도 관련되어 있다. 심장을 공유하는 경우에는 수술을 받든지 안받든지 장기 생존은 적다.(35~40%)

같이 보기[편집]

바깥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