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리아 전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갈리아 전기(라틴어: Commentarii de Bello Gallico, Gallia 戰記) 는 율리우스 카이사르기원전 58년부터 기원전 51년까지 9년에 걸친 갈리아 전쟁을 기록한 책이다.

전체는 총8권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각권은 기원전 58년부터 기원전 51년의 각 1년 동안 일어난 일을 기술했다. (단, 제3권은 57년56년을 모두 다루고 있다) 제1권부터 제7권은 카이사르가 직접 서술했고, 제8권은 카이사르의 비서였던 발부스의 요청으로 인해, 카이사르의 부장이었고 카이사르가 죽은 뒤 집정관까지 된 아울루스 히르티우스가 기록했다.

카이사르는 특유의 간결하고 우아하면서도 함축적인 문체로 기술하였고 "나는... 이러했다"라고 쓰지 않고 "카이사르는....했다"라고 제3인칭 시점으로 기술했다. 히르티우스가 쓴 제8권은 사실적인 필체로 전쟁기를 기록하고 있다.

각권의 구성[편집]

각 권의 개략적인 내용은 아래와 같다. [1]

한국에서의 출판[편집]

  • 《갈리아 전기》, 엄미희 역, 느낌이 있는 책, 2009
  • 《갈리아 원정기》, 천병희 역, 숲, 2012.

바깥 고리[편집]

각주[편집]

  1. 박광순역, 범우사판, 1990년 초판의 목차를 참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