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숙 (1827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유숙(劉淑, 1827년1873년)은 조선 말기의 화가이다. 는 선영(善永) 또는 야군(野君), 는 혜산(蕙山), 본관한양이다.

생애[편집]

도화서화원을 지냈으며 산수화를 비롯해 꽃·새 등을 정묘하고 아름답게 잘 그렸다. 완당 김정희는 유숙의 《하산욕우도》를 평하여 “화경에는 주객의 구별이 뚜렷해야 하는데 이 작품에서는 주와 객이 분명치 않아 제1급의 그림이 못 된다”고 하였다.

작품[편집]

《계산추색도》, 《신선도》, 《오수삼매》 등이 있다.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