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두라스 교도소 화재 사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온두라스 교도소 화재 사건2012년 2월 14일 온두라스 코마야과에 있는 교도소에서 화재 사건이 발생해 357명이 사망한 사건이다. 코마야과는 온두라스의 수도 테구시갈파에서 북서쪽으로 6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곳으로 전기 합선으로 불이 난 것으로 파악된다. 열쇠를 가지고 있던 간수를 빨리 찾지 못해 수감자의 상당수가 감방 안에 갇힌 채 질식사하거나 불에 탄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수백 명이 탈출하기도 하여 치안도 위협을 받게 되었다. 사망자들의 신원 파악도 제대로 되지 않고 있으며 지금까지의 교도소 화재 사건 중 최대 규모라고 한다. 화재의 원인으로는 방화설도 있다.

좌표: 북위 14° 26′ 47.5″ 서경 87° 38′ 33.9″ / 북위 14.446528° 서경 87.642750° / 14.446528; -87.642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