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매니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연예 매니저(演藝Manager)는 연예인의 일정을 관리하고, 그와 관련된 업무를 전문적으로 하는 사람이다. 통상 '매니저'(Manager)라고 하면 연예 매니저를 뜻한다. 연예인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맺음으로써 관련 업무를 한다.[1] [2] [3]

주먹구구식으로 이루어지던 것이 연예 기획사라는 조직으로 발전하였는데, 한 연예인에 여러 관리자가 놓이거나 여러 연예인에 한 명의 관리자를 두는 경우가 있다. 연예 기획사는 수익을 올려야 하는 사업체로서, 이윤을 극대화하고자 연예인의 가치를 최대한 활용한다.

연예 기획사의 구체적인 업무에는 연예 활동과 관련한 기획·협상·계약, 연예인에 대한 신변 관리·운전·스케줄 관리 등이 있다. 연예계의 사회적 비중이 커지면서 연예 기획사는 자체적으로 연예인을 발굴하기도 하고, 작품의 제작도 직접 하는 등 업무 영역을 확대시켜갔고, 호감도 증진이나 홍보 전개에서 우위에 서기 위해 계약을 맺고 있는 연예인에 대한 이미지메이킹에 적극적으로 개입하기도 한다.[4] [1]

매니저는 역할에 따라 종류가 나뉜다. 연예 기획사 사무실에서 일하는 매니저가 있고, 연예인을 수행하며 운전, 일정 관리, 잔심부름 등을 해주는 사람이 있다. 매니저 중에는 자신이 관리하는 연예인과 함께 텔레비전에 출연하는 사람도 있고 그에 따라 화제의 인물이 되기도 한다.

연예 기획사와 연예인은 원론적으로는 대등한 관계이나, 연예인의 입지나 연예 기획사의 규모에 따라 연예인이 '갑'이 되기도 하고 연예 기획사가 '갑'이 되기도 한다.[5] [6] [1] [4]

각주[편집]

  1. 강석오. 연예인 매니지먼트도 ‘빅데이터’로…한류스타 마케팅 지원. 데이터넷. 2015년 2월 10일.
  2. 이유진. 베테랑 매니저 손성민의 스타 스토리. 레이디경향. 2015년 3월 26일.
  3. 박주호. 한국연예사관학교 매니지먼트과, 전문 매니저 양성 산실 ‘눈길’. 쿠키뉴스. 2015년 3월 27일.
  4. 유진모. SM 세무조사, 연예비리 전체를 발본색원하라. 티브이데일리. 2014년 3월 20일.
  5. 한지연. "방송 캡쳐도 돈내라?" 연예인 ‘갑’질에 우는 중견패션업체. 아주경제. 2014년 5월 11일.
  6. 강은지. “봉투 안돌리면 단속”… 룸살롱 사장, 명절 떡값만 3000만 원. 동아일보. 2014년 9월 1일.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