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해살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여러해살이 식물인 로즈마리

여러해살이 또는 다년생(多年生)은 식물이 2년 이상 생존하는 것을 말한다. 여러해살이인 식물을 여러해살이 식물, 다년생 식물이라고 한다. 여러해살이라는 용어는 나무(목본 식물, 木本植物)에도 사용되지만, 단단한 나무질이나 부름켜(형성층)가 잘 발달하지 않는 (초본, 草本)에 주로 쓰인다.

여러해살이풀[편집]

2년 이상 사는 여러해살이인 여러해살이풀, 다년생 초본, 다년초 따위로 부른다.[1][2]

여러해살이뿌리[편집]

여러해살이 식물 중 작은 속씨식물군여름 동안에 자라서 꽃을 피우고, 같은 해 가을과 겨울에 말라 죽지만, 한해살이 식물처럼 씨를 뿌리는 대신 이듬해 봄에 뿌리줄기(근경, 根莖, rhizome, rootstock)나 알줄기(구경, 球莖) 따위의 알뿌리(구근, 球根)에서 다시 재생한다. 이러한 뿌리 조직을 여러해살이뿌리 또는 숙근(宿根)이라고 하며, 숙근을 가지는 식물군을 숙근 식물 또는 숙근초(宿根草) 라고 한다. 이와 대비되어 숙근 없이 겨울에도 잎이 살아 있는 것을 상록 초본(常綠草本)이라고 한다.[1]

참고 문헌[편집]

  1. 다년생식물 (perennial plant, 多年生植物) - 두산세계대백과사전
  2. 표준국어대사전 '여러해살이풀'. 국립국어원. 2010년 11월 20일에 확인.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