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기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SK C&C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SK
SK logo.svg
형태 주식회사
산업 분야 회사본부, 지주회사 및 경영컨설팅 서비스업, IT 컨설팅, 시스템 통합, 아웃소싱 등
창립 1991년 4월 13일 선경텔레콤
1992년 6월 대한텔레콤
1998년 12월 SK C&C
2015년 8월 1일 SK
이전 회사 대한석유공사(구) SK
유공(구) SK
SK㈜
선경텔레콤(구) SK C&C
대한텔레콤(구) SK C&C
SK C&C
해체 1992년 6월 선경텔레콤
1998년 12월 대한텔레콤
2015년 8월 1일 SK C&C
시장 정보 한국: 034730
상장일 2009년 11월 11일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본사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26
핵심 인물 박정호 (대표이사)
자본금 10,000,000,000원 (2014.12.31)
매출액 2,425,966,528,308원 (2014.12.31)
영업이익 271,541,724,158원 (2014.12.31)
순이익 129,898,845,716원 (2014.12.31)
자산 총액 5,307,038,714,531원 (2014.12.31)
주요 주주 최태원 외 3인 : 49.35 (2015.7.20)
종업원 4,195명 (2013)
웹사이트 SK그룹 SK(주) 사업부문

SKSK그룹의 지주회사이다. 1991년 4월에 설립된 선경텔레콤이 시초이다. 사업분야는 시스템통합(SI) 및 IT 아웃소싱(Outsourcing) 서비스이다.

사업[편집]

SK는 대기업이나 정부기관의 전산시스템 구축 등의 대형 수주를 통해 수익을 낸다. 예를 들면 2014년에는 한국전력의 통합 ICT센터 구축 사업 및 국민연금공단 ICT센터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예를 들어 ICT센터에는 서버에 필요한 전반적인 장치들, 예를 들어 무정전 전원공급장치(UPS)나 배터리 등을 비롯해 보안, 정보통신 등의 인프라 구축이 필요한데 이러한 통합 서비스를 구축한다.[1][2]

2014년 기준으로 시가총액이 10조원을 넘는 대기업이었다. 매출은 매분기 5천~6천억원대가 나오며, 순이익은 2012년에는 3,562억 원, 2013년에는 1,890억 원을 냈다.

중국, 인도, 미국, 두바이에 해외지사를 두고 있다. 자회사로 SK엔카, 인포섹, 인디펜던스가 있다.

역사[편집]

1998년 SK그룹 계열사에 대한 서비스를 시작하였다. 2007년 중국과 인도에 법인을 설립하였고, 2008년 아제르바이젠 ITS 구축 사업과 몽골 ITS사업, 카자흐스탄 우편물류사업을 수주했다. 2010년 미국법인을 설립하였고 미국 FDC(First Data Corporation)와 함께 북미지역을 대상으로 TSM 및 대규모 전자지갑(m-Wallet) 서비스 제공 계약을 체결했다. 2011년에는 구글에 TSM 솔루션을 제공, InComm과 공동사업을 위한 업무제휴를 맺었다.

2013년에는 엔카네트워크(SK엔카)를 합병해 중고차 유통사업을 추진하고, 2014년 3월 분리해 SK엔카닷컴을 설립하였다. 최근 SK C&C는 클라우드 컴퓨팅과 IoT, 핀테크 등에서 새로운 서비스를 발굴하고, Non-IT사업도 계속 추진해나가고 있다.

합병[편집]

2015년 4월 20일, SK C&C는 SK주식회사와 합병을 결의하였다. 2015년 6월 26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SK주식회사와의 합병계약서 승인을 의결했다.

함께 보기[편집]

각주[편집]

  1. SK C&C, 한전 나주 통합ICT센터 구축 사업 수주, 연합인포맥스 Jun 18, 2014
  2. SK C&C, 국민연금공단 ICT센터 인프라 구축 착수, 뉴스1 Aug 28, 2014

바깥 고리[편집]

  • SK - 공식 웹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