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D-10 파이오니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RSD-10 파이오니어
SS-20 세이버
RSD-10 2009 G1.jpg
종류 전술 탄도 미사일
국가 소련 소련
역사
사용년도 1976년-1988년
사용국가 소련 소련 전략로켓군
제원
중량 37,100 kg (82,000 lb)
길이 16.5 m (54 ft)
지름 1.8 m (5 ft 11 in)

탄두 150kt급 MIRV 핵탄두 3발

작전반경 5,500 km
엔진 2단 고체로켓
유도장치 관성유도
발사플랫폼 이동식 차량

RSD-10 파이오니어소련의 트럭 이동식 중거리 탄도 핵미사일이다. NATO에서는 SS-20 세이버라고 부른다. 1979년에 개발된 최신형 파이오니어는 SS-28이라고 부른다.

미소경쟁[편집]

1980년대 초반은 미국 공화당 레이건 대통령과 소련 브레즈네프 서기장이 중거리 핵미사일로 경쟁한 사건이 세계적으로 매우 이슈가 되었다. 2000년대에 미국의 유럽에 패트리어트 미사일 설치와 러시아의 유럽에 SS-26 배치라는 대립관계 처럼, 1980년대 초반에도 그러한 미소경쟁이 있었다.

1979년 소련은 유럽에 SS-20 중거리 핵미사일을 배치했다. 14곳의 발사장이 있었다. 이에 대한 대응조치로서, 미국은 서독 등 유럽에 퍼싱-2 중거리 탄도 미사일과 BGM-109G 그리폰 중거리 순항 미사일을 배치하려 했다.

당시 미소간의 대립은 매우 팽팽한 긴장을 유발하였는데, 양국이 한 발 물러나 상호간에 중거리 핵미사일 유럽배치가 취소되자, 소련은 SS-20을 극동지역으로 이동시켰다. 한국과 일본에 있는 미군이 중거리 핵미사일을 보유하고 있다는 이유에서였다.

1987년 드디어 INF 조약이 체결되어, 양측이 중거리 핵미사일을 모두 폐기하는데 합의하였다.

북한[편집]

2003년 9월 탈북한 북한 원자력총국 부설 38호 연구소장 김광빈(51) 박사는 "북한은 20여년 전 옛소련에서 6,000km 사거리의 40kt급 핵탄두미사일 3기를 수입했다"며 "이중 1기는 1983년 38호연구소에서 해체해 개조용 실험연구에 사용했고 2기는 동해안과 백두산 삼지연기지에 각각 실전 배치돼 있다."고 진술서를 작성했다.[1] 당시 미국과 소련은 극동지역에 SS-20 배치 문제로 크게 대립중이었다.

일본[편집]

국가안보에 관한 정보를 수집, 분석하는 기관인 국가안전보장뉴스서비스는 1999년 8월 9일 기자회견에서 일본이 1992년 러시아로부터 소련제 중거리 미사일 SS-20의 기술을 도입, 미사일 기술을 향상시켰다는 독자적인 정보도 공개했다.[2]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단독]日월간지 "北 핵심 核과학자 제3國망명", 세계일보, 2004-07-30
  2.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044663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