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2021년: 1월 · 2월 · 3월 · 4월 · 5월 · 6월 · 7월 · 8월 · 9월 · 10월 · 11월 · 12월


포털:요즘 화제[편집]

문화와 예술
  • 대한민국 제야의 종 타종 행사가 감염증 유행과 관련하여 취소되었다. 양력설1월 1일에 진행되는 타종 행사가 열리지 않는 것은 1953년 이후 67년만에 처음이다.
법과 범죄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1,769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1,029명(국내 1,004, 해외유입 25)이 늘었다.
사회
정치와 선거
  • 미국의 2021년도 국방수권법(NDAA)
    • 법안이 상원에서 찬성 81표, 반대 13표의 결과로 통과되었다. 집권 공화당이 우위에 있는 상원에서도 법안이 통과됨에 따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거부권(Veto, 비토권) 행사가 무효화 되었다. 앞서 지난 2020년 12월 28일, 하원은 해당 법안을 찬성 322표, 반대 87표로 재의결·통과시킨 바 있다.
    •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금까지의 임기 동안 아홉 차례 거부권을 행사했으며, 거부권이 무효화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2,593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824명(국내 788, 해외유입 36)이 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3,244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657명(국내 641, 해외유입 16)이 늘었다. 누계 일부가 정정(-6) 되었다.
      • 방역 당국이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수도권: 2.5단계, 비수도권 2단계)를 유지하여, 1월 4일 부터 17일까지 2주간 연장 실시한다고 밝혔다. 그리고 5인 이상의 사적 집합 금지는 전국으로 확대되며, 지자체별로 거리두기 단계의 상향 조치는 가능하나, 하향은 불가하다고 덧붙였다.
국제 관계
법과 범죄
  • 영국 런던 웨스트민스터 형사법원(Westminster Magistrates' Court)이 위키 리크스 설립자 줄리안 어산지에 대한 추방 요청을 거부하였다. 미국 당국이 어산지를 법정에 세우기 위해 추방을 요청했으나, 형사법원은 어산지가 미국에서 감옥살이를 할 경우, 자살 위험이 있다며 거부하였다. 어산지는 미국으로 송환시 기밀정보 누출 등과 관련하여 최대 징역 175년까지 선고 받을 수 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4,264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1,020명(국내 985, 해외유입 35)이 늘었다.
    • 영국 보리스 존슨가 대국민 연설을 통하여 2월 중순까지 전국적인 봉쇄(Lockdown) 조치를 발표하였다. 이는 2020년 3월과 11월에 이은 세 번째 봉쇄 조치이다. 최근 연일 최다 확진자 수를 경신하며 확산세를 보여온 영국은, 하루새 58,784명이 추가 확진되고, 407명이 숨졌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4,979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715명(국내 672, 해외유입 43)이 늘었다. 사망자 수는 1,000명을 넘어섰다. 누적 사망자 수는 하루 사이 26명이 늘어난 1,007명으로 집계되었다.
정치와 선거
무력 충돌과 공격
경제와 비즈니스
  • 대한민국 코스피 지수가 장중 한때 3,000선을 넘었다. 이후 매물이 쏟아져 3,000선 밑으로 내려갔으며, 2,968.21의 지수로 마감하였다.
법과 범죄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5,818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840명(국내 809, 해외유입 31)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1) 되었다.
재해
  • 대한민국 제주도에 사상 첫 한파 경보가 발령되었다. 1964년 한파 경보 도입 이후 57년만에 처음이다. 서해안과 도서 지역에는 대설 주의보가, 내륙 지역 전반에 걸쳐 한파 경보·주의보가 내렸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6,686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870명(국내 833, 해외유입 37)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2) 되었다.
스포츠
과학과 기술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7,358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674명(국내 633, 해외유입 41)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2) 되었다.
    • 싱가포르가 백신 접종을 시작하였다. 백신에 대한 우려와 관련하여 리셴룽 총리가 공개적으로 접종하였다.
    • 인도네시아의 누적 확진자 수가 80만 명을 넘어섰다. 처음으로 하루 확진자 수 증가도 1만 명을 넘어섰다. 10,617명이 추가 확진되며, 누적 확진자 수는 808,340명으로 집계되었다. 233명이 숨지며 누적 사망자 수는 23,753명으로 집계되었다.
정치와 선거
보건
사고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전 세계 확진자 수가 9,000만 명을 넘어섰다. 26일 4시 24분(GMT) 기준, 전 세계 누적 확진자는 9,008만 4,527명으로 집계되었다. 12월 26일 8,000만 명을 넘어선지 보름만이다. 지난 2019년 12월 31일, 중화인민공화국 당국이 후베이성 우한에서의 원인 미상 폐렴 환자 발생을 세계보건기구(WHO)에 보고한 지 1년 10일 만이다.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8,664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665명(국내 631, 해외유입 34)이 늘었다.
    • 뉴질랜드가 남아프리카공화국발 SARS-CoV-2 변종 바이러스의 첫 사례를 보고하였다.
    • 독일의 누적 사망자 수가 4만 명을 넘어선 40,343명으로 집계되었다.
    • 러시아가 영국발 SARS-CoV-2 변종 바이러스를 첫 사례를 보고하였다.
    • 벨기에의 누적 사망자 수가 2만 명을 넘어선 20,038명으로 집계되었다.
정치와 선거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9,114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451명(국내 419, 해외유입 32)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1) 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확진자 수가 69,651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537명(국내 508, 해외유입 29)이 늘었다.
정치와 선거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확진자 수가 7만 명을 넘어섰다.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는 70.212명으로 집계되었으며, 전날 0시 대비 562명(국내 536, 해외유입 26)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1) 되었다.
정치와 선거
법과 범죄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전 세계 사망자 수가 200만명을 넘어섰다. 11시 40분(GMT) 기준 누적 사망자수가 200만 453명으로 집계되었다. 앞서 2020년 12월 3일에는 전 세계 누적 사망자 수가 150만 명을 넘었으며, 2021년 1월 10일에는 누적 확진자 수가 9,000만 명을 넘어섰다.
    • 대한민국의 확진자 수가 7만 명을 넘어섰다.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는 70,728명으로 집계되었으며, 전날 0시 대비 524명(국내 496, 해외유입 28)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8) 되었다.
경제와 비즈니스
과학과 기술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1,241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533명(국내 484, 해외유입 29)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국내 +2, 해외유입 -2) 되었다.
    • 독일의 누적 확진자 수가 200만 명을 넘어섰다. 신규 확진자가 22,368명 발생하며 누적 확진자 수는 2,000,958명으로 집계되었으며, 1,113명이 추가로 숨지며 누적 사망자 수는 44,994명으로 집계되었다.
    • 중화인민공화국이 114명의 신규 확진자를 보고하였다. 확진자 대부분은 동북부인 허베이성헤이룽장성에서 발생하였다. 10개월 만의 가장 많은 신규 확진자 발생으로, 누적 확진자 수는 87,988명으로 집계되었다.
    • 인도네시아가 하루 사이 12,818명의 신규 확진자가 늘며, 누적 확진자 수가 882,418명으로 집계되었다.
재해
정치와 선거
  • 네덜란드 아동 수당 스캔들: 마르크 뤼터 총리가 자신과 내각(3차 내각)의 사임 의사를 밝혔다. 뤼터 총리는 세무당국의 아동 수당을 부당 청구와 관련한 스캔들에 대한 책임을 지겠다고 밝혔다. 오는 3월 17일 차기 총선을 실시할 때까지 장관들은 직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었다. 뤼터 총리는 2010년 10월 부터 집권 중이며, 3차 내각(Third Rutte cabinet)은 2017년 네덜란드 총선이 3월 실시된 이후 2017년 10월에 구성되었다.
경제와 비즈니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1,820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580명(국내 547, 해외유입 33)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1) 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2,340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520명(국내 500, 해외유입 20)이 늘었다.
법과 범죄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2,729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389명(국내 366, 해외유입 23)이 늘었다. 300명대 확진자 증가는 지난 2020년 11월 25일(382명 증가)이후 54일 만이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3,115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386명(국내 351, 해외유입 35)이 늘었다.
재해
보건
정치와 선거
무력 충돌 및 공격
법과 범죄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3,918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401명(국내 380, 해외유입 21)이 늘었다.누계가 일부 정정(-1) 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4,262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346명(국내 314, 해외유입 32)이 늘었다.누계가 일부 정정(-2) 되었다.
스포츠
문화와 예술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4,692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431명(국내 403, 해외유입 28)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1) 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5,084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392명(국내 369, 해외유입 23)이 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전 세계 확진자 수가 1억 명을 넘어섰다. 25일 18시 30분(GMT) 기준, 전 세계 누적 확진자 수는 1억 1만 10명, 누적 사망자 수는 214만 4,141명으로 집계되었다. 1월 10일 9,000만 명을 넘어선지 보름만으로, 지난 2019년 12월 31일, 중화인민공화국 당국이 후베이성 우한에서의 원인 미상 폐렴 환자 발생을 세계보건기구(WHO)에 보고한 지 1년 1개월여 만이다. 앞서 2021년 1월 14일에는 누적 사망자 수가 200만 명을 넘어섰다.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5,521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437명(국내 405, 해외유입 32)이 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5,875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354명(국내 338, 해외유입 16)이 늘었다.
정치와 선거
스포츠
  • 신세계그룹이 프로야구단 SK 와이번스를 인수한다고 밝혔다. 신세계는 SK텔레콤이 보유한 구단 지분 100%(1,000억)와 부동산(352억) 등을 1,342억 8천만원에 인수하기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발표하였다. 연고지를 인천광역시로 유지하며, 구단 인원 및 선수단의 고용은 모두 승계한다. 인수 절차를 마치고, 오는 3월에 새 구단을 출범할 것으로 알려졌다.
경제와 비즈니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6,429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559명(국내 516, 해외유입 43)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5) 되었다.
경제와 비즈니스
법과 범죄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6,926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497명(국내 479, 해외유입 18)이 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7,395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469명(국내 445, 해외유입 24)이 늘었다.
경제와 비즈니스
  • 대한민국의 기업인 정상영 명예회장이 숨졌다. 정 명예회장은 지난 1958년 금강스레트공업주식회사(KCC)를 창립하였으며, 지붕 슬레이트 생산업체로 시작한 회사는 페인트 등의 도료 및 각종 건축내장재, 창호재(창문) 생산 및 소재 등으로 사업 분야가 확장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7,850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458명(국내 423, 해외유입 35)이 늘었다. 누계가 일부 정정(-3) 되었다.
보건
  • 코로나19 범유행
    • 대한민국의 0시 기준 누적 확진자 수가 78,205명으로 집계되었다. 전날 0시 대비 355명(국내 325, 해외유입 30)이 늘었다.
정치와 선거
  • 베트남 공산당 제13차 전당대회
    • 폐막 하루 전 열린 중앙위원회에서 서기장이자 주석인 응우옌푸쫑서기장에 선출, 2011년, 2016년에 이어 3연임이 결정되었다. 연령 제한(65세)은 2016년과 마찬가지로 '특별 후보자'로 예외 인정되었으며, 서기장과 함께 겸직하던 주석직은 응우옌쑤언푹이 승계할 것으로 알려졌다. 응우옌쑤언푹 역시 나이 제한이 예외 인정되었다.
    • 응우옌푸쫑 서기장 이외의 인사들은 오는 5월 23일로 예정된 총선을 통해 구성되는 차기 국회에서 임명된다.

부고[편집]

선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