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삼성 라이온즈 시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2020년 삼성 라이온즈 시즌삼성 라이온즈KBO 리그에 참가한 39번째 시즌이다. 허삼영 감독이 팀을 이끈 첫 시즌으로, 박해민이 주장을 맡았다. 팀은 라이블리가 왼쪽 옆구리 근육 파열로 4경기 만에 전력에서 이탈했고 55일간 자리를 비운 뒤 7월 중순 돌아왔으며 백정현이 개막 직후 종아리를 다쳐 6월 초 복귀했지만 팔꿈치 염좌에 부딪혀 7월 21일 등판을 끝으로 시즌 아웃당하여 선발진이 붕괴된 데다[1] 러프와 재계약 실패 뒤 새로 영입한 살라디노가 허리 부상이 길어져 7월 29일 웨이버 공시된 데다 대체 외인으로 데려운 팔카가 타율 0.209(196타수 41안타) 8홈런 23타점으로 부진에 빠진 것이[2] 커 2년 연속으로 10팀 중 정규시즌 8위에 그쳐 5년 연속으로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다.

선수단[편집]

같이 보기[편집]

  1. 최원영 (2021년 3월 1일). “삼성 라이온즈”. 한국야구위원회. 56면. 2022년 4월 28일에 확인함. 
  2. 최원영 (2021년 3월 1일). “삼성 라이온즈”. 한국야구위원회. 56면. 2022년 4월 28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