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타플중 헬리콥터 추락 사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9년 타플중 헬리콥터 추락 사고(2019 Taplejung helicopter crash)는 2019년 2월 27일 오후 1시 30분 무렵, 에어 다이너스티 소속 유로콥터 AS350 헬리콥터네팔 메치구 타블레중현 타블레중에서 악천후 같은 기상 악화로 인해 추락, 7명의 탑승객이 숨지는 사고이다. 이 사고의 여파로 2018년에 정식으로 취임하게 되는 라빈드라 아디카리(관련 영문 위키 문서 보러 가기) 관광부 장관이 헬기 사고로 불귀의 객이 되는 사건이기도 한다. 이 사고의 여파가 네팔에서 가장 위험하고 악명높은 공항으로 평가를 받게 되는 곳으로 손을 꼽히고 있어, 이 헬기의 사고가 네팔의 육지부 지역의 열악한 도로망을 대신하여 하늘길이 뱃길 못지 않은 인기 교통 수단으로 자리잡을 정도로 네팔에서는 30인승 미만의 소형 및 초소형 여객기나 헬리콥터가 주된 이동수단인 것으로 보아 악천후에 의한 사고로 판단되는 것으로 드러나고 있다. [1][2] 그래서 사고가 일어난 위치는 사고가 일어난 지점에서 비교적 가까운 거리인 인근의 힌두교 성지에서 이륙한 지 단 수 분여 만에 추락한 것으로 드러나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