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1월 이스탄불 폭탄 테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좌표: 북위 41° 0′ 21.24″ 동경 28° 58′ 31.43″ / 북위 41.0059000° 동경 28.9753972°  / 41.0059000; 28.9753972

2016년 이스탄불 폭탄 테러
Istanbul 31.jpg
위치 터키의 기 터키 이스탄불 파티흐 술탄아흐메트 광장
발생일 2016년 1월 12일
오전 10:20 (EET)
종류 대량 학살, 자폭 테러
사망자 10명
부상자 15명
공격자 나빌 파들리

2016년 1월 12일 현지 시간 10시 20분 경에 터키이스탄불 술탄 아흐메트 모스크가 있는 술탄아흐메트 광장에서 폭탄 테러가 발생하였다. 이 테러로 이스탄불 당국은 10명이 사망하고 15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폭발 현장은 그 일대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되어 있다. 범인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태어난 시리아인 1988년생 나빌 파들리(Nabil Fadli)로 이슬람 국가의 대원이다.[1]

테러[편집]

폭발은 현지시간 오전 10시 20분(EET)에 이스탄불의 랜드마크 중 하나인 테오도시우스 오벨리스크가 있는 공원에서 발생했다. 단체 관광객이 모여있던 술탄 아흐멧 광장에 한 남성이 폭탄을 터트려 자폭테러를 일으켰다.[2] 오벨리스크이스탄불의 또 다른 랜드마크 중 하나인 블루 모스크에서 약 25m 정도 떨어진 곳에 있었다. 경찰은 즉시 이 일대의 출입을 통제했다. 테러 직후 폭발 당시 사진과 직후의 사진이 언론을 통해서 전파되었다.

총 11명이 사망했고, 이 중 10명이 독일인 관광객이고 1명이 페루인이었다.[3] 가디언은 테러가 술탄아흐메트 광장에 위치한 옛 독일제국이 세운 분수대 근처에서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뉴스미디어는 부상자는 15명이라고 보도했다. 이 중 6명은 독일인, 노르웨이인, 페루인, 한국인 각각 1명이 포함됐다.[3]

가해자[편집]

터키 정부는 범인이 시리아 출신의 나빌 파들리라고 밝혔다. 사우디아라비아 내무국은 파들리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태어났으나, 8살 때 시리아 만비즈로 이민갔다고 밝혔다. 만비즈는 현재 다에쉬가 장악하고 있는 지역이다.

피해자[편집]

국적별 사망자
국적 사망자 수
독일의 기 독일 9[3]
페루의 기 페루 1[3]
합계 10

총 10명이 사망했다고 보도되었으며, 그 중 9명은 독일 관광객이다.[4] 이 외에도 6명의 독일인, 1명의 노르웨이인, 1명의 페루인, 1명의 대한민국인이 부상당했다고 발표하였다.[3]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Several' people killed and injured after explosion in Istanbul”. 《Mail Online》. 2016년 1월 12일에 확인함. 
  2. Peker, Emre; Nissenbaum, Dion; Albayrak, Ayla. “Islamic State Bomber Hits Istanbul Tourist District, Turkey Says”. 《Wall Street Journal》. 2016년 1월 15일에 확인함. 
  3. Yeginsu, Ceylan (2016년 1월 12일). “Suicide Bomber Kills at Least 10 in Istanbul District of Sultanahmet”. 《The New York Times》. 2016년 1월 12일에 확인함. 
  4. “Sultanahmet'te patlama: Ölü ve yaralılar var! - #Türkiye”. 《Radikal》. 2016년 1월 12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