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헝가리 총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14년 헝가리 총선은 2014년 4월 6일 헝가리에서 치러진 총선으로 현 총리인 빅토르 오르반이 이끄는 청년민주동맹(피데스)의 세 번째 재집권이 이뤄졌다.[1][2] 이번 헝가리 선거는 2012년 발효된 신헌법에 기초하여 치러진 첫 선거로 이에 따라 선거법이 첫 발효된 시점이 됐다. 헝가리의 민주주의 전환 이후 처음으로 이번 선거는 제2선거 없이 단선으로 치러졌으며 과거 386석에서 199석으로 의석이 줄었다.[3][4]

이번 선거의 특징은 오르반 총리의 재집권과 극우 정당인 요빅당이 20%의 득표율로 약진한 데 있다. 진보 계통 5개 정당 연합이 26%를 얻어 38석, 요빅당이 23석을 차지했다.[5] 요빅당은 앞선 선거에서도 유럽연합 탈퇴를 공약으로 내세우는 등 강경한 세력인데다 최근 유럽 국가 선거 가운데 극우 정당 득표율 최고치이다.[6]

오르반 총리의 지지율은 44.8%에 달했으며 이는 유로존 위기에도 불구하고 헝가리 정부가 국제통화기금의 빚을 모두 갚아 청산했고, 물가상승률 최저치, 가스 및 전기료 등 인하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6]

각주[편집]

  1. “Áder sets date of 2014 election for April 6”. 2014년 1월 8일. 2014년 2월 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4년 1월 18일에 확인함. 
  2. “Hungary election: PM Viktor Orban heads for victory”. 《bbc》. 
  3. Az országgyűlési képviselők választásáról szóló 2011. évi CCIII. törvény. In.: Magyar Közlöny. 2011. évi, 165. sz., 41095-41099. p.
  4. Életbe lép az új választójogi törvény Archived 2012년 5월 13일 - 웨이백 머신 Magyar Nemzet 2011-12-29
  5. 헝가리 총선 與 승리… 오르반 총리 세번째 집권 문화일보 2014-04-07
  6. 헝가리 총선서 여당 승리…극우 정당 20% 돌파(종합) 연합뉴스 2014-0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