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 예선 1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2013년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 예선 1조의 경기는 미국 플로리다 주 주피터에 위치한 로저 딘 스타디움에서 열렸다. 스페인이 처음으로 본선에 친출하게 되었다.

경기 결과[편집]

  1회전 2회전 본선 진출국 결정전
                             
-  이스라엘 이스라엘 7  
-  남아프리카 공화국 남아프리카 공화국 3  
  W1  이스라엘 이스라엘 4  
  W2  스페인 스페인 2  
-  프랑스 프랑스 0
-  스페인 스페인 8  
  W5  이스라엘 이스라엘 7
  W4  스페인 스페인 9 Q1W
L1  남아프리카 공화국 남아프리카 공화국 5  
L2  프랑스 프랑스 2  
  W3  남아프리카 공화국 남아프리카 공화국 3
  L4  스페인 스페인 13  
  • 모든 경기는 한국시간 기준

1차전[편집]

2012년 9월 20일 8:00 - 로저 딘 스타디움
경기 기록

1 2 3 4 5 6 7 8 9 R H E
이스라엘 1 0 0 1 0 0 1 3 2 7 10 1
남아프리카공화국 0 0 0 0 0 0 0 0 3 3 3 2
승리 투수 : 에릭 버거(이스라엘)  패전 투수 : 딜란 언스워스(남아프리카공화국)  홀드 : 브레트 로린, 조쉬 제이드 (이상 이스라엘)
홈런 :
  이스라엘네이트 프레이만 (1회초 솔로 홈런, 9회초 솔로 홈런)
  • 이스라엘 팀 투수는 에릭 버거, 남아프리카공화국 팀의 투수는 딜란 언스워스이다.
  • 이스라엘의 네이트 프레이만 선수는 1회초 2아웃에 딜란 언스워스 투수의 초구를 받아쳐 좌측 솔로 홈런을 만들었다.
    • 네이트 프레이만 선수는 9회초 2아웃에 컬 마이클 투수의 초구를 받아쳐 다시 한번 솔로 홈런을 만들었다.
  • 오늘 경기의 MVP로는 네이트 프레이만을 선정하였다.
1회부터 남아프리카공화국이 고전하였다. 1회초 2아웃에 네이트 프레이만 선수가 초구를 받아쳐서 솔로 홈런을 맞았다.
9회초에도 이 선수에게 솔로 홈런을 맞았다.
7회, 8회, 9회에도 연속 안타와 홈런을 맞으면서 남아프리카 공화국 투수진들이 무너졌다.
남아프리카공화국은 9회말 3점을 이스라엘에게 뽑았으나 더 점수를 내지는 못하였다.
이스라엘의 투수진은 8회까지 노히트노런을 기록하였으나 9회말 3안타를 내주면서 기록이 깨졌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