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령옹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화령옹주
지위
옹주
신상정보
국적 조선
출생일 1753년 음력 3월 2일
출생지 조선
사망일 1821년 음력 9월 3일 (68세)
사망지 조선
매장지 화령옹주묘
(서울특별시 노원구)
왕조 조선
부친 영조
모친 숙의 문씨
배우자 청성위 심능건
자녀 2남 2녀

화령옹주(和寧翁主, 1753년 음력 3월 2일 ~ 1821년 음력 9월 3일)은 조선의 왕족이다. 조선의 제21대 영조후궁 숙의 문씨의 서11녀이다. , 본관전주이며,[1] 화길옹주의 언니다.

생애[편집]

가계[편집]

아버지 영조

1753년(영조 29년), 영조와 숙의 문씨 사이에서 첫째딸로 태어났다. 화길옹주의 언니이며 그밖에 진종(효장세자), 장조(사도세자) 등의 이복 동생이며, 정조는 이복 조카이다.

옹주 시절[편집]

화령옹주는 1764년(영조 40년) 음력 10월 16일, 12세의 나이로 심정지의 아들 심능건과의 혼인이 결정되었다. 이때 심능건은 청성위에 봉해졌다.[2] 옹주와 심능건은 이 해 음력 12월 20일 가례를 치렀다.[3]

한편 화령옹주의 생모 숙의 문씨는 정조 즉위 직후 사도세자를 무고한 것 등으로 인해 사사되었다. 그러나 문씨의 두 딸은 여러 대신들의 탄핵에도 불구하고 정조의 비호 하에서 목숨을 건질 수 있었을 뿐 아니라, 그 작위도 모두 삭탈되지 않았다.[4]

한편 1781년(정조 5년) 음력 윤5월 25일에는 남편 심능건이 숙의 문씨의 생전 집을 멋대로 팔고 철거하는 바람에 삭직되었다.[5]

사망[편집]

화령옹주는 1821년(순조 21년) 음력 9월 3일 69세를 일기로 사망하였다. 순조는 옹주의 장례를 전례에 의하여 거행토록 하고, 장생전의 퇴판 1부를 보내주었다.[6] 현재 옹주의 묘소는 서울특별시 노원구에 있다.[1]

가족 관계[편집]

화령옹주는 청송 심씨 심능건과 혼인하였다. 심능건은 사은정사와 동지정사로 청나라에 사신으로 다녀왔으며, 종척집사 등을 지낸 후 1817년(순조 17년) 음력 7월 7일에 죽었다.[7] 심능건에게는 아들이 둘 있었으나 한 명은 요절하였다.[8]

  • 아버지 : 제21대 영조(英祖, 1694~1776, 재위:1724~1776)
  • 어머니 : 숙의 문씨(淑儀 文氏, ?~1776)
  • 시아버지 : 심정지(沈鼎之, 1722~1791) - 삭녕군수 증 영의정[9]
    • 남편 : 청성위(靑城尉) 심능건(沈能建, 1752~1817)[10]
      • 장남 : 심의장(沈宜長) - 요절[11]
      • 차남 : 심의관(沈宜寬) - 포천현감[12][13]
      • 장녀 : 이규신(李奎信)에게 하가[14]
      • 차녀 : 이재교(李在敎)에게 하가[14]

화령옹주가 등장한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출처[편집]

  1. “한국학중앙연구원 - 한국역대인물 종합정보 시스템 〈화령옹주〉”. 2013년 9월 27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2년 8월 10일에 확인함. 
  2. 《조선왕조실록》영조 104권, 40년(1764 갑신 / 청 건륭 29년) 10월 16일(갑오) 1번째기사
  3. 《조선왕조실록》영조 104권, 40년(1764 갑신 / 청 건륭 29년) 12월 20일(정유) 3번째기사
  4. 《조선왕조실록》정조 1권, 즉위년(1776 병신 / 청 건륭 41년) 5월 14일(갑신) 1번째기사
  5. 《조선왕조실록》정조 11권, 5년(1781 신축 / 청 건륭 46년) 윤5월 25일(정묘) 1번째기사
  6. 《조선왕조실록》순조 24권, 21년(1821 신사 / 청 도광 1년) 9월 3일(경술) 4번째기사
  7. 한국민족문화대백과 〈심능건〉
  8. 《청송심씨 대동보》
  9. 《청송심씨 대동보》
  10. 《청송심씨 대동보》
  11. 《청송심씨 대동보》
  12. 순조실록 20권, 순조 17년 7월 7일 기유 1번째기사
  13. 《청송심씨 대동보》
  14. 《선원계보기략》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