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족 전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혈족 전쟁(血族戰爭, 핀란드어: heimosodat, 독일어: Kriege verwandter Völker,[1] 영어: Kinship Wars)이란 핀란드 역사학 용어로서, 1918년에서 1922년 사이 발트, 러시아, 러시아 국경지대 등의 핀인 거주지역에서 발생한 분쟁을 일컫는다. 이 기간 동안 9,000여명의 핀란드 의용병이 이들 분쟁에 개입했다. 의용병 대부분은 대핀란드에 입각해 싸움에 참여했다. 이들 지역의 독립만 도와줄 것인지, 아니면 신생 핀란드 공화국에 합병시킬 것인지에 대한 의견도 저마다 달랐다.

각주[편집]

  1. Zägel, Jörg; Reiner Steinweg (2007). 《Vergangenheitsdiskurse in der Ostseeregion》 (독일어). LIT Verlag Berlin-Hamburg-Münster. ISBN 978-3-8258-02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