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존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현존재(現存在, 독일어: Dasein)는 마르틴 하이데거실존주의 철학, 특히 《존재와 시간》에서 중요하게 다뤄지는 개념이다. 독일어로는 "그곳에(독일어: da) 있는(독일어: sein)"이라는 뜻이다. 본질이나 가능태(可能態)가 아니라 현실에 존재할 것, 일반적으로 …이다에 대하여, … 있다고 할 때의 존재양식, 하이데거에서는 인간을 가리키고 기초적 존재론의 주제이다.

하이데거의 재해석[편집]

현존재라는 개념은 헤겔에 의해 "결정된 있음(determined being)"는 뜻으로 사용되었으나[1] 하이데거는 그 단어의 사용이 잘못되었다고 지적했다.[2]

비평[편집]

테오도어 아도르노는 하이데거의 현존재 개념에 대해 역사적 현실로부터의 이상주의적 도피라 비판했다.[3]

각주[편집]

  1. Hegel, G.W.F. 'Enzyklopädie der philosophischen Wissenschaften I, Frankfurt am Main 2003, § 89 note, p.194: "Die Einheit des Seins und des Nichts, in der die Unmittelbarkeit dieser Bestimmungen und damit in ihrer Beziehung ihr Widerspruch verschwunden ist, - eine Einheit, in der sie nur Momente Sind" (The union of Being and Nothing, in which the immediateness of these determinations and so in their relation their contradiction is disappeared, - a union in which they are just aspects).
  2. Dreyfus, H. L., Being-in-the-World: A Commentary on Heidegger's Being and Time (Cambridge, MA: MIT Press, 1990).
  3. Jameson, Fredric (2005). Michael Hardt; Kathi Weeks, 편집. 《The Jameson Reader》. Blackwell Publishers. 75쪽. ISBN 9780631202691. OCLC 864874128. 

외부 링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현존재"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