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무트 요하네스 루트비히 폰 몰트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military.png
헬무트 요하네스 루트비히 폰 몰트케
Helmuth Johann Ludwig von Moltke
Gw moltke 01.jpg
생애 1848년 5월 25일(1848-05-25)-1916년 6월 18일(1916-06-18)(68세)
출생지 프로이센 왕국
사망지 독일 제국
친척 헬무트 카를 베른하르트 폰 몰트케 백작
복무 독일 제국 독일 제국
복무 기간 1868년–1916년
최종 계급 상급대장
주요 참전 프로이센-프랑스 전쟁
제1차 세계 대전
서훈 내역 2급 1914년형 철십자장 수훈자‎ 1급 1914년형 철십자장 수훈자‎푸르 르 메리트 군사훈장

Ord.Aquilanera.png 대십자 적수리 훈장

헬무트 요한 루트비히 폰 몰트케(Helmuth Johann Ludwig von Moltke 1848년 5월 25일 ~ 1916년 6월 18일) 또는 소 몰트케제1차 세계 대전 당시 독일군 참모총장으로 전쟁 초반을 이끌었던 독일의 군인이다. ‘소 몰트케’란 별명은 그의 삼촌인 대 몰트케와 구분하기 위해 붙은 별명이다. 독일군 참모본부알프레트 폰 슐리펜 참모총장의 뒤를 이어 1905년에 취임하여 1914년까지 재직했다. 제1차 세계 대전 초전인 제1차 마른 강 전투에서 패배하여 직위 해임되었다. 그는 전임자인 폰 슐리펜 참모총장이 프랑스러시아와 전쟁을 가정하고 수립한 슐리펜 계획을 전선 확대와 동원령 발동 및 보급상의 문제로 수정한 것으로 유명하다.

생애[편집]

초기[편집]

1848년 몰트케는 프로이센 왕국에서 테어났다. 1868년 프로이센 왕국군에 입대하였다. 몰트케는 프로이센-프랑스 전쟁에 참전하였다. 몰트케는 2급 철십자 훈장을 받았다. 이후에도 군에 남아 장군참모를 밟으며 헬무트 카를 베른하르트 폰 몰트케 백작의 부관이 되었다. 몰트케는 이후 참모 차장으로 임명되었고, 1905년, 알프레트 폰 슐리펜의 후임으로 참모총장이 되었다.

제1차 세계 대전[편집]

제1차 세계 대전에서 몰트케는 큰 역활을 하였다. 하지만 여기서 아주 큰 실책을 하게 된다. 슐리펜 계획에서 오른쪽 날개라고도 불리는 서부전선에 배치되는 군대의 양을 줄이고, 동부전선에 배치시켰다. 이때문에 프랑스를 정복할 수 없었으며 결국 참호전의 수렁으로 불러넣게 된다. 몰트케는 이로 인해 1914년 9월 14일, 제1차 마른 전투가 끝난 시점에 몰트케는 해임당했다. 이후에는 큰 역활을 하지 못하였고, 몰트케는 1916년 병으로 죽었다.

전임
알프레트 폰 슐리펜
제4대 독일 제국 장군참모장
Preußische Kriegs- und Dienstflagge.svg
1906년 1월 1일 ~ 1914년 9월 14일
후임
에리히 폰 팔켄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