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르베르트 4세 (베르망두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베르망두아의 헤르베르트 4세(Herbert IV of Vermandois, 1028년/1032년 ~ 1080년)은 카롤링거 왕조의 분가인 헤르베르터 왕조 출신 베르망두아 백작, 블루아 백작이었다. 1077년부터는 발루아백작이었다. 종조부 헤르베르트 장로공을 산입한다면 헤르베르트 5세로 보기도 한다.

생애[편집]

1028년 또는 1032년에 태어났으며 백작 오토 1세와 파비아(또는 파티아)의 아들이었다.[1] 1045년 5월 25일 아버지의 뒤를 이어 베르망두아백작직과 블루아백작직을 계승했다. 그쯤부터 그는 프랑스 국왕 필리프 1세에게 헌신적으로 봉사하였다.

첫 부인 게르트루데(Gertrude)에게서는 자녀가 없었다.

1060년 그는 발루아비투리, 벡상, 아미앵백작이던 블루아의 랄프 4세 혹은 블루아의 루돌프 4세의 딸 아델라 드 발루아(Adèle de Valois 1040 - 1077) 혹은 아델라 드 바르(Adélaïde de Bar), 또는 블루아의 앨리스와 재혼, 외드 1세아델라이드 드 베르망두아를 두었다. 그의 뒤는 아들 외드 1세가 계승했다. 아들 외드 1세는 정신질환이 있었고, 결국 그의 베르망두아백작직은 딸 아델라이드 드 베르망두아와 사위 위그에게 넘어갔다. 1077년 아버지 헤르베르트 4세는 아들 외드 1세의 상속권을 박탈당했지만, 헤르베르트의 사후 1080년 발루아의 아델라이드에 의해 자신의 외할아버지 발루아의 라울 3세와 외삼촌 벡상의 시몬의 영토 발루아백작령을 물려받았다.

1077년 처남 벡상의 시몬이 은퇴하고 수도원으로 들어가자, 국왕 필리프 1세의 도움으로 그의 발루아백작직과 엘뵈프의 영지도 물려받았다. 그러나 페로네 영지는 받지 못했다.

각주[편집]

  1. Régine Le Jan, Famille et pouvoir dans le monde franc (VIIe-Xe siècle), (Publications de la Sorbonne, 2003), 322n, 535.

참고 자료[편집]

전임
오토 1세
베르망두아 백작
1045년 - 1080년
후임
오도 1세
전임
오토 1세
블루아 백작
1045년 - 1080년
후임
오도 1세
전임
벡상의 시몬
발루아 백작
1077년 - 1080년
후임
오도 1세
전임
벡상의 시몬
엘뵈프의 영주
1077년 - 1080년
후임
오도 1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