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열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부프로펜 알약은 일반적인 해열제이다.

해열제발열을 감소시켜 주는 물질이다. 해열제는 시상하부프로스타글란딘 유도의 체온 조절 증가를 무효화시키게 만든다. 그러면 신체는 온도를 낮추도록 동작하고 이렇게 하여 발열을 낮출 수 있게 된다.

대부분의 해열제는 여러 목적이 있다. 미국의 흔한 해열제로는 이부프로펜아스피린이 있으며 이들은 진통제로 주로 사용되는 비스테로이드 항염증제(NSAID)이지만 해열 특성도 보인다. 그리고 아세트아미노펜(파라세타몰) 또한 약한 염증 특성을 보이는 해열제이다.[1]

이러한 약물의 적절한 복용에 관한 일부 논란이 있는데, 그 이유는 발열은 감염에 대한 신체의 면역계의 일부로 작용하기 때문이다.[2][3] 왕립학회이 출판한 한 연구에 따르면 발열을 억누르는 것은 미국에서만 적어도 1% 이상의 인플루엔자 사망률을 일으키며 이는 한 해에 700명의 추가 사망을 의미한다.[4]

각주[편집]

  1. "Acetaminophen," National Center for Biotechnology Information, U.S. National Library of Medicine. Modified 2016-08-07, Accessed 2016-08-16.
  2. “Mayo Clinic”. 
  3. “Medline Plus”. 
  4. Kupferschmidt, Kai (2014년 1월 21일). “Fight the Flu, Hurt Society?”. 《Science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