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력이 역사에 미치는 영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해양력이 역사에 미치는 영향

해양력이 역사에 미치는 영향》(The Influence of Sea Power upon History) 또는 해상권력사론(海上權力史論)은 앨프리드 세이어 머핸에 의해 1890년에 간행된 해군 전략에 관한 서적이다. 이 책에서 머핸은 해군이 강력한 나라가 세계 전역으로 뻗어나가 군사 전쟁 뿐 아니라 경제 전쟁에서도 우위를 차지하여 강대국이 될 수 있다는 ‘해양력’(Sea Power, 해전) 개념을 고안했다. 이 사상은 지금까지 세계 각국의 해군 교리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당대에는 해군 군비 경쟁을 정당화하는 데 사용되어 제1차 세계 대전의 원인 중 하나를 제공하게 된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