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방재건당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해방과 재건
Libertad y Refundación
Logo LIBRE.svg
로고
약칭 Libre
표어 La consulta es tu voz
질문은 여러분의 목소리입니다
상징색     적갈색
    빨간색
이념 반자본주의
차베스주의
21세기 사회주의
공산주의 (분파)
좌익대중주의
스펙트럼 좌익 ~ 극좌
당직자
당수 마누엘 셀라야
역사
창당 2011년 3월 15일
분당 이전 정당 온두라스 자유당
예하 부문
중앙당사 온두라스 테구시갈파
국제조직 상파울루 포럼
의석
의회의석
30 / 128
Libertad y Refundacion Party Logo.svg
당기
http://www.libre.hn/ www.libre.hn/

해방재건당 (스페인어: Libertad y Refundación, 약칭 Libre)은 온두라스의 좌익 정당이다.[1]2011년 국민대중투쟁전선(FNRP; 2009년 쿠데타에 반대한 좌익 단체들의 모임)을 바탕으로 창당되었다.[1]

2013년 대선 당시 마누엘 셀라야 전 대통령의 부인인 시오마라 카스트로를 대선 후보로 선출했다.[2] 당초 셀라야가 재선에 도전할 예정이었으나, 헌법상 재출마가 금지되었기 때문에 부인이 대신 나선 것. 하지만 4자 대결에서 29%를 득표해 34%를 득표한 후안 오를란도 에르난데스에 밀려 낙선했다.[3]

2012년 6월부터 2013년 10월까지 최소 18명의 예비후보 및 정식 후보, 일가족 및 선거 캠프위원 상당수가 살해되었으며, 모두 이 당 소속이었다.[4] 자유시장경제[5] 및 신자유주의를 강력하게 반대하며, "대안 경제 구축"에 장기적인 목표를 두고 있다.[6][7]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