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랄 3세 (노르웨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하랄 3세 시대에 발행된 동전

하랄 3세(노르웨이어: Harald III, 1015년경 ~ 1066년 9월 25일) 또는 하랄 시구르드손(노르웨이어: Harald Sigurdsson, 고대 노르드어: Haraldr Sigurðarson 하랄드 시구르다르손), 하랄 하르드라다(노르웨이어: Harald Hardrada, 고대 노르드어: Haraldr harðráði 하랄드 하르드라디)는 노르웨이의 국왕(재위: 1046년 ~ 1066년 9월 25일)이다.

노르웨이 부스케루 주에 있던 소왕국의 군주였던 시구르 쉬르(Sigurd Syr)의 아들로 태어났다. 1064년까지 덴마크의 왕위 계승권을, 1066년까지 잉글랜드의 왕위 계승권을 주장했으나 성공하지 못했다. 노르웨이의 국왕이 되기 이전에는 약 15년 동안 용병 생활을 하면서 키예프 대공국비잔티움 제국바랑기아 친위대에서 군사 지도자 역할을 수행했다. 1066년 9월 25일 잉글랜드에서 일어난 스탬퍼드 전투에 나서던 도중에 사망했다.

전임
망누스 1세
제12대 노르웨이 국왕
1046년 ~ 1066년 9월 25일
망누스 1세와 공동 군주 (1046년 ~ 1047년)
후임
망누스 2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