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의 전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샤를 르브룅이 그린 ‘반역한 천사들의 추락’

하늘의 전쟁유다교개신교의 종말론적 묵시 문학에서 볼 수 있는 개념이다.

가장 대표적인 예로 다니엘서요한 계시록에서 대천사 미카엘과 그의 천사들이 사탄들과 싸우는 내용을 들 수 있다. 사해 문서 등 기타 성경 문학에서도 이와 같은 개념이 등장한다.

히브리 성경[편집]

다니엘서대천사 미카엘이 이스라엘의 수호천사로서 페르시아의 수호천사와 그리스의 수호천사에 맞서 싸우는 묵시적 표현을 담고 있다. 물론 페르시아의 수호천사와 그리스의 수호천사는 타락천사이다.

신약성경[편집]

“예수 그리스도의 계시. 하느님께서 머지않아 반드시 일어날 일들을 당신 종에게 보여 주시려고 그리스도께 알리셨고, 그리스도께서 당신 천사를 보내시어 당신 종 요한에게 알려 주신 계시입니다.”[1]라는 말로 시작되는 요한 묵시록에서는 하늘의 전쟁 같은 이야기도 포함하고 있다.

그때에 하늘에서 전쟁이 벌어졌습니다. 미카엘과 그의 천사들이 용과 싸운 것입니다. 용과 그의 부하들도 맞서 싸웠지만, 당해 내지 못하여, 하늘에는 더 이상 그들을 위한 자리가 없었습니다. 그리하여 그 큰 용, 그 옛날의 뱀, 악마라고도 하고, 사탄이라고도 하는 자, 온 세계를 속이던 그자가 떨어졌습니다. 그가 땅으로 떨어졌습니다. 그의 부하들도 그와 함께 떨어졌습니다.[2]

회화[편집]

주석[편집]

  1. 묵시 1,1-2.
  2. 묵시 12,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