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토타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특허



분류:특허법
v  d  e  h

프로토타입(prototype)은 원래의 형태 또는 전형적인 예, 기초 또는 표준이다. 시제품이 나오기 전의 제품의 원형으로 개발검증과 양산 검증을 거쳐야 시제품이 될 수 있다. 프로토타입(prototype)은 '정보시스템의 미완성 버전 또는 중요한 기능들이 포함되어 있는 시스템의 초기모델'이다. 이 프로토타입은 사용자의 모든 요구사항이 정확하게 반영할 때까지 계속해서 개선/보완 된다. 실제로 많은 애플리케이션들이 지속적인 프로토타입의 확장과 보강을 통해 최종 설계가 승인된다.

프로토타입(prototype)이라는 낱말은 원초적 형태라는 뜻의 그리스어 낱말 πρωτότυπον (프로토타이폰)에서 왔다. 이는 원초적이라는 뜻의 πρωτότυπος (프로토타이포스)의 중간음에서 온 것으로, 더 들어가서 "최초의"라는 뜻의 πρῶτος(프로토스)와 "인상"이라는 뜻의 τύπος(타이포스)에서 비롯된 것이다.[1]

프로토타이핑[편집]

프로토타이핑개발접근법의 하나로서 개발초기에 시스템의 모형(원형, prototype)을 간단히 만들어 사용자에게 보여 주고, 사용자가 정보시스템을 직접 사용해 보게 함으로써 기능의 추가, 변경 및 삭제 등을 요구하면 이를 즉각 반영하여 정보시스템 설계를 다시 하고 프로토타입을 재구축하는 과정을 사용자가 만족할 때까지 반복해 나가면서 시스템을 개선시켜 나가는 방식이다.[2]
프로토타이핑은 시스템의 초기모델을 세우고 다듬고, 다시 세우고 다듬고 하는 반복적인 과정을 통해서 이루어진다. 그러나 프로토타이핑은 무계획적인 반복과정을 지양하고 계획된 반복과정을 통해서 한 과정이 끝날 때마다 사용자의 요구를 좀더 정확하게 반영한 버전이 나오게 된다. 프로토타입은 실제 현장에서 쓰이는 시스템이 갖추어야할 모든 기능을 갖고 있지는 않다. 보고서/입력처리 등은 대부분 미완성된 상태이며. 프로세스 처리과정도 효율적이지 못하지만 프로토타입의 가장 큰 장점은 최종사용자가 초기모델을 사용하면서 평가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는 데 있다. 사용자는 프로토타입을 실행시키면서 장단점과 필요 없는 부분 또는 반드시 첨가되어야할 부분들을 파악할 수 있다. [3]

프로토타이핑의 단계[편집]

프로토타이핑의 과정은 4단계로 구분된다.

  • 1단계
기본적인 사용자 요구사항을 분석한다. 시스템 설계자는 기본적인 요구사항이 도출되기까지 사용자와 함께 작업한다.
  • 2단계
시스템 설계자가 위에 단계에서 도출된 요구사항을 만족시키는 프로토타입을 4세대언어(4GL : Forth-Generation Language)로 알려진 프로그래밍 언어 또는 CASE 도구를 이용하여 개발한다. 이때 프로토타입은 앞으로 개발될 시스템의 가장핵심적인 기능 위주로 개발된다.
  • 3단계
사용자가 개발된 프로토타입을 실제 사용함으로써 요구사항이 이행되고 있는지를 확인하며 프로토타입의 보완을 위한 여러 가지 제안을 하게 된다.
  • 4단계
프로토타입의 수정과 보완이 이루어진다. 시스템 설계자는 사용자가 요구한 모든 제안사항과 이에 따르는 보완작업을 하게 된다. 프로토타입이 수정된 후에는 3단계로 돌아간다. 사용자가 만족할 때까지 3단계와 4단계는 계속 반복된다.

프로토타이핑의 장단점[편집]

장점[편집]

  • 프로토타이핑은 사용자 중심의 개발 방법이다. 프로토타이핑의 중요한 목적 중의 하나가 바로 최종사용자의 요구를 극대화하는 것이다.
  • 개발시간을 줄일 수 있다. 전통적인 방법으로는 운영 가능한 시스템이 나오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리지만 프로토타이핑은 비교적 빠른 기간 안에 사용자가 평가할 수 있을 만한 결과를 만들어낸다.
  • 오류를 초기에 발견할 수 있다. 전통적인 방법으로는 시스템이 완성된 후에야 오류를 발견할 수 있다. 따라서 시스템 개발기간이 3년이라면 오류를 발견하기까지 적어도 3년의 시간이 소요될 수 있다. 그러나 프로토타이핑은 개발 초기단계에서 오류를 판별 할 수 있도록 해준다.
  • 변경이 용이하다. 사용자나 관리자는 현재까지의 개발 진행된 프로토타입을 직접 운영함으로써 여러 가지 제안과 변경할 점을 파악할 수 있고, 이러한 사항들은 진행되고 있는 개발과정에 반영하게 된다.

단점[편집]

  • 시스템의 유지보수에 필수적인 시스템의 문서화 과정이 지나치게 축소되거나 생략될 수 있다. 단기적으로 볼 때는 이런 문서화 과정이 지나치게 축소되거나 생략될 수 있다. 단기적으로 볼 때는 이런 문서들이 별로 도움이 되지 않을 수 있다. 그러나 시간이 흐름에 따라 시스템의 수정과 보수가 필요하게 될 때, 시스템에 관련된 문서가 없다면 유지보수에 불필요한 노력이 따른다.
  • 최종적으로 시간과 비용이 훨씬 많이 들 수 있다. 프로토타이핑은 언제든지 변경이 용이하지만 이러한 시스템의 변경이 계속 될수록 시간과 비용은 많아지게 된다.
  • 프로토타이핑으로 완성된 시스템은 컴퓨터 자원의 활용 측면에서 볼 때 효율적이지 못하다. 이 개발방법은 자원의 효율성보다는 사용자 요구에 의해 개발되지 때문에 저장장치, 파일시스템, 중앙처리장치 등 하드웨어나 주변기기의 효율성이 무시되기 쉽다. 그러나 최근 컴퓨터 관련 기기들의 성능은 좋아지는 반면 가격은 하락하면서 이 문제의 비중은 크게 감소되고 있다.

주석[편집]

  1. Online Etymology Dictionary
  2. 디지털시대의 경영정보시스템 저) 강신철 정상철 정철호
  3. 《인터넷시대의 핵심 경영정보학 개론, 2000, 332p》. 형설출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