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 수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19세기 귀스타프 도레의 일러스트레이션 중 하나.

푸른 수염(프랑스어: La Barbe-Bleue)은 한 폭력적인 귀족 남자와 그의 호기심이 많은 아내에 관한 유명한 동화 속의 표제 인물이다. 이 동화는 여러 전설과 실존 인물에 기초하여, 샤를 페로에 의해 지어졌으며, 1697년에 처음으로 발간되었다.


줄거리[편집]

푸른 수염은 부유한 귀족으로 무시무시하고 추악한 푸른 수염으로 두려움의 대상이었다. 그는 여러 번 결혼하였으나, 그의 아내들이 어떻게 되었는지 아무도 아는 이가 없었다. 그래서 그는 마을 처녀들에게 회피대상 이었다. 푸른 수염이 그의 이웃 주민 중 한 곳을 방문하여, 집 주인의 딸 중 한 명과 결혼할 수 있게끔 부탁하자, 모두들 두려워하며, 각자가 다른 자매에게 떠넘기려고 했다. 마침내 푸른 수염은 그 집의 막내딸과 결혼하기로 하고, 결혼식 이후, 그녀는 그와 함께 그의 성에서 살게 되었다.

그러나 결혼식 바로 후, 푸른 수염은 한동안 그 지방을 떠나야한다고 선언했다. 그는 성의 모든 열쇠를 그의 새로운 아내에게 건네주었고, 거기에는 출입이 금지당했던 작은 방의 열쇠 또한 포함되었다. 그렇게 푸른 수염은 멀리 떠나고, 아내가 성을 관리하게 되었다. 그녀는 곧 그 금지된 방에 무엇이 있는지 보고 싶은 욕망을 이겨내었다. 하지만 결국은 그녀를 찾아온 언니가 동생이 자신의 호기심에 그 방을 열어보게끔 만들었다.

그러나 푸른 수염의 아내는 즉시 그 방의 끔찍한 비밀을 발견하게 되었다. 그방의 바닥은 피로 얼룩져있으며, 남편의 전 아내들의 시체가 벽에 걸려있었다. 두려움에 질려 그녀는 방문을 잠갔지만, 피가 열쇠에 얼룩지게 되었고, 물로 씻겨지지 않았다. 푸른 수염은 예상보다 일찍 되돌아오게 되었고, 아내가 무슨 짓을 했는지 즉시 알아채게 되었다. 분노에 눈이 멀어서, 그는 그 장소에서 그녀의 목을 베겠다고 위협하였고, 그녀는 자신의 언니와 함께 성의 가장 높은 탑으로 문을 잠그게 된다. 푸른 수염이 칼을 손에 거머쥐고, 문을 부수려고 하자, 자매는 그들의 두 명의 형제가 도착하기를 기다린다. 푸른 수염이 마지막 순간에 치명적인 일력을 가하려고 하는 순간, 형제들이 그 성을 쳐들오자, 그는 도망치려고 하고, 형제는 그를 죽이게 된다.

푸른 수염은 아내 이외에는 상속자가 없게 되어, 모든 그의 어마어마한 재산은 아내가 상속받게 되었다. 그녀는 그 재산의 일부를 자신의 언니가 사랑하는 이와 결혼할 때의 지참금으로 사용하였고, 다른 일부분은 남자 형제들이 장군 위임을 위하여 사용하였다. 나머지 재산은 푸른 수염에게 받았던 잘못된 취급을 잊을 수 있게한 한 부유한 신사와 결혼하는데 쓰였다.

분석[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주석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이 이야기는 비록 동화로 유명하지만, 푸른 수염의 캐릭터는 15세기 브레통 귀족이며 연쇄 살인마인 질 드 레로 믿어져 왔다.

다른 가능한 소스로는 5세기에 작성되어 6세기에 사망한 St. Gildas의 일대기로부터 추적될 수 있다. 이는 저주받을 Cunmar라는 한 귀족에 대한 설명으로, 그는 Triphine이라는 귀족 여인과 결혼하게 되었다. 그녀는 임신하자 남편에 의해 살해당한 아내들의 유령들로부터 경고를 받게 된다. Triphine은 임신하게 되어, 도망치지만, 그에게 붙잡혀 목이 잘리게 된다. 그러나 St. Gildas는 기적적으로 그녀을 다시 되살리고, 그가 Cunmar에게로 그녀를 데려가자, 성벽들이 무너지게 되었다. Cunmar는 역사적인 존재로, 마을에서 늑대인간으로 알려졌으며, 수많은 지역 교회들이 성 Triphine과 그의 아들 St. Tremeur를 위해 헌신되었다.

어떤이들은 이 두개의 기원을 맞지 않다고 보았고, 푸른 수염을 그의 다른 세속적인 기원들의 상징으로써 지적하였다.

이 이야기의 어떠한 판본도 왜 첫 번째 아내가 살해되었는지 명확히 설명되지 않았다. 첫 번째 아내는 그 방에 들어가서 살해된 아내를 볼 이유가 없었다.

이 신비한 남편의 부재의 모티프, 호사스러운 궁전, 금제된 호기심을 부추기는 자매와 금지된 한 물건(중심 테마: 판도라의 상자아담과 이브의 이야기 비교), 모두 그리스 신화큐피트와 프쉬케에서 등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