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문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Nuvola apps ksig.png
Books-aj.svg aj ashton 01f.svg

낭만과 열정이 넘치는 곳,
문학 포털입니다!
문학 포털 · 위키프로젝트 문학 · 문학에 관련된 문서들

문학이란?

문학 (文學)은 언어를 예술적 표현의 제재로 삼아 새로운 의미를 창출하여, 인간사회를 진실되게 묘사하는 예술이다. 일반적으로 문학의 정의는 텍스트들의 집합이다. 각각의 국가들은 고유한 문학을 가질 수 있으며, 이는 기업이나 철학 조류, 어떤 특정한 역사적 시대도 마찬가지이다. 흔히 한 국가의 문학을 묶어서 분류한다. 예를 들어 고대 그리스어, 성서, 베오울프, 일리아드, 그리고 미국 헌법 등이 그러한 분류의 범주에 들어간다. 좀더 일반적으로는 문학은 특정한 주제를 가진 이야기, 시, 희곡의 모음이라 할 수 있다. 이 경우, 이야기, 시, 그리고 희곡은 민족주의적인 색채를 띌 수도 아닐 수도 있다. 문학의 한 부분으로서 특정한 아이템을 구분 짓는 일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어떤 사람들에게 "문학"은 어떠한 상징적인 기록의 형태로도 나타날 수 있는 것이다. (이를테면 이미지나 조각, 또는 문자로도 나타날 수 있다.) 그러나 또다른 사람들에게 있어 문학은 오직 문자로 이루어진 텍스트로 구성된 것만을 포함한다. 좀더 보수적인 사람들은 그 개념이 꼭 물리적인 형태를 가진 텍스트여야 하고, 대개 그러한 형태는 종이 등의 눈에 보이는 매체에서 디지털 미디어까지 다양할 수 있다. 더 나아가 보면, "문학"과 몇몇 인기있는 기록형태의 작업들 사이에는 인식가능한 차이점이 존재한다. 이 때 "문학적인 허구성"과 "문학적인 재능"이 종종 개별적인 작품들을 구별하는 데에 사용된다. 찰스 디킨스의 작품들은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문학적인 것"으로 받아들여지지만, 제프리 아처의 작품들은 영문학이라는 일반적인 범주 아래 두기에는 다소 가치가 떨어지는 것으로 생각된다. 또한 예를 들어 문법어법에 서투르거나, 이야기가 혼란스러워 신뢰성을 주지 않거나, 인물들의 성격에 일관성이 없을 경우에도 문학에서 제외될 수 있다. 로맨스, 범죄소설, 과학소설 등의 장르 소설도 때로 "문학"이 아닌 것으로 간주되는 경우도 있다.

작가와 사조

나쓰메 소세키

나쓰메 소세키(夏目漱石, 1867년 2월 9일~1916년 12월 9일)는 일본소설가, 평론가, 영문학자로, 본명은 ‘나쓰메 긴노스케’(夏目金之助)이다. 《나는 고양이로소이다》(吾輩は猫である), 《마음》(こころ) 등의 작품으로 널리 알려져있으며, 모리 오가이(森鴎外)와 더불어 메이지 시대의 대문호로 꼽힌다. 소설, 수필, 하이쿠, 한시 등 여러 장르에 걸쳐 다양한 작품을 남겼다.

그의 사상과 윤리관 등은 후대 일본의 많은 근현대 작가들에게 영향을 주었다. 일본 지폐 천엔(千円)권에는 나쓰메 소세키의 초상이 담겨 있다. 현재는 해외에까지 그 이름이 알려져서 중국, 미국, 영국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일본의 근대작가 중에서 가장 폭넓게 연구되고 있다.

오늘의 작품

데미안》(독일어: Demian - Die Geschichte von Emil Sinclairs Jugend)은 1919년 독일의 소설가·시인인 헤르만 헤세가 발표한 소설이다. 처음에는 작품 속의 주인공의 이름이기도 한 에밀 징클라르(독일어: Emil Sinclair)라는 익명으로 발표되었으나 어떤 사람이 《데미안》의 문체가 헤르만 헤세의 것과 같다는 것을 간파하자 그는 《데미안》이 자신이 지은 것임을 인정하고 9판부터는 자신의 이름을 사용했다. 초기 기독교영지주의(Gnosism)문서중 하나인 《필립의 복음서》의 영향을 받은 작품이기도 하다.

알고 계십니까?

{{{제목}}}

찾아볼 작가

눈여겨볼 평론가

그림으로 보는 문학 이야기

Theodor mommsen.jpg
독일의 역사가이자 노벨 문학상 수상자 테오도어 몸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