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상 수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복음서에 따른
예수의 삶
사건
Life of Jesus
포털: P christianity.svg 기독교 Bible.malmesbury.arp.jpg 성경

기독교에서, 평상 수훈루카 복음서 6:17–49에서 예수에 의한 가르침의 집합을 의미한다.[1] 이 설교는 마태오 복음서산상 수훈보다 길다고 비교된다.[2]

루카 복음 612-20a에 설교로 이어지는 사건의 자세한 사항이 있다. 그것에서, 예수는 하느님께 기도하려고 산에서 밤을 보냈다. 이틀 후, 그는 그의 문도들을 모아 그가 사도라고 부르는, 그 중 12명을 선택했다. 산에서 내려 오는 길에, 그는 사람들의 군중이 모일 "정도의 장소"에 서 있었다. "더러운 영" (귀신들림 참조)을 가진 사람들을 치료한 후, 예수님은 소위 산상 수훈이라 불리는 것을 시작했다.

설교에 포함된 주목할만한 말:

루카 7:1에서 예수는 군중에게 모두 말한 후, 루카 연대기에선 루카 4:31 이후 방문한 적이 없던 카파르나움으로 갔다.[1]

같이 보기[편집]

출처[편집]

  1. The Bible Knowledge Background Commentary: Matthew-Luke, Volume 1 by Craig A. Evans 2003 ISBN 0-7814-3868-3 Sermon on the Plain: pages 151–161
  2. Luke by Sharon H. Ringe 1995 ISBN 0-664-25259-1 pages 90–97
평상 수훈
예수의 삶: 산상 수훈 또는 평상 수훈
이전
열두 사도의 위원회
신약 사건 이후
나인 과부의 아들이 일어나다
예수의 기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