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 특수임무부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페이스 테스크포스
장진호 전투의 일부
날짜1950년 11월 27일 ~ 1950년 12월 2일
장소
결과 중공군의 승리
교전국
중화인민공화국 중화인민공화국
지휘관
펑더칭
병력
2개 연대에서 차출
3,000 여명
6개 보병연대
15~20,000 여명
피해 규모
1,000 명 사망(미국 기록)
1,400 명 사상, 300 명 포로(중국 기록)
7,000 ~ 10,000 명 사망(미국 추정치)
4,300 명 사상(중국 기록)

페이스 테스크포스(Task Force Faith) 또는 맥클린 테스크포스(Task Force Maclean)는 한국전쟁 당시 장진호 전투에서 붕괴된 미국 육군의 부대로, 공식 부대지정은 제31연대전투단(Regimental Combat Team 31; RCT-31)이었다.

페이스와 맥클린은 모두 당시 미국 육군의 지휘장교이다. 페이스 테스크포스는 미육군 7사단의 보병, 포병 및 각종 주특기 부대들을 모아 만든 혼성부대로, 병력수는 약 3,000 여명이었다. 이 중 600명 가량은 카투사였다. "페이스"라는 이름은 미국의 군사역사학자에 의해 고안된 이름으로서, 한국전쟁 당시 이런 이름이 사용된 적은 한 번도 없다. RCT-31은 31연대와 지원부대들로 이루어져 있었으며, 제32보병연대에서도 일부 차출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