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리스의 해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cinema.png
페리스의 해방
Ferris Bueller's Day Off
감독 존 휴스
제작
  • 존 휴스
  • 톰 제이콥슨
각본 존 휴즈
출연
촬영 후지모토 탁
편집 폴 허시
음악 아이라 뉴본
배급사 파라마운트 픽쳐스
개봉일 1986년 6월 11일 (1986-06-11) (미국)
시간 103분
국가 미국의 기 미국
언어 영어
제작비 580만 달러
수익 7010만 달러[1]

페리스의 해방》(Ferris Bueller's Day Off)은 1986년 미국 틴 코미디 영화로 존 휴스가 각본 및 공동 제작에 연출까지 했고, 톰 조콥슨이 공동 제작했다. 영화 내에서, 매슈 브로더릭이 하루 동안 학교에서 조퇴한 고등학생 게으름뱅이 페리스 뷸러 역을 맡았고 미아 사라와 앨런 럭이 함께 출연했다. 페리스는 주기적으로 "사차원의 벽 깨기"로 기술 및 자기 생각에 대한 해설을 한다.

휴즈는 각본을 일주일 안에 작성했다. 촬영은 1985년 9월부터 개시되어 1985년 11월 완료되었다. 수많은 역사적 장소, 예컨데 시어스 타워나 아트 인스티튜트 오브 시카고와 같은 장소의 촬영은 시카고에게 헌사하는 자신의 러브 레터였다고 휴즈는 말했다. "제가 할 수 있는 최대한 시카고의 전부를 잡아내고 싶었습니다. 건축 양식이나 풍경에 한정된 것이 아닌, 그 정신까지도 포함해서요."[2]

1986년 6월 11일 파라마운트 픽처스에서 개봉한 영화는 580만 달러의 제작비를 상회하는 7010만 달러를 벌어들여 그해 가장 많은 수익을 거둔 영화들 중 하나가 되었다. 그리고 평론가로부터는 광적인 찬사를 받았으며 관객의 반응 또한 그와 같았다. 2014년, 영화는 의회 도서관이 주관하는 국립 영화 등록소에서 "문화적, 역사적, 혹은 미학적으로 중대성"이 있다는 이유로 보존키로 결정되었다.[3] 2016년, 파라마운트, 터너 클래식 무비, 패덤 이벤트는 영화의 30주년을 기념하여 《핑크빛 연인》과 함께 재상영을 했다.[4]

줄거리[편집]

시카고의 교외를 무대로, 고등학교 시절의 끝자락에 돌입하는 상급생 페리스 뷸러는 꾀병을 부려 집에서 기거하고 있었다. 영화 내내 페리스는 주기적으로 사차원의 벽 부수기로 자신의 친구들 대한 이야기 혹은 관객에게 스스로가 어떻게 학교를 조퇴할 수 있었는지에 대한 조언을 한다. 그의 부모님은 페리스를 믿고 있으나 여동생 제니는 그의 속임수에 현혹되지 않는다. 학생주임 에드워드 R. 로니는 페리스가 다시금 무단결석을 한다고 판단하여 그를 뒤쫓기로 결심한다. 페리스는 정말로 아파서 조퇴한 자신의 친구 카메론 프라이를 설득하여 여자친구 슬론 피터슨을 할머니 부고 소식으로 학교에서 조퇴하게 만든다. 로니를 속인 다음으로 페리스는 카메론을 구슬려 그의 아버지가 애지중지한 1961년산 페라리 250 GT 켈리포니아 스파이버를 슬론을 데리러 가는 데 사용한다. 카메론은 페리스가 시카고 시내 내부로 계속해 주행하자 걱정이 늘어가지만 페리스는 온전한 상태로 돌려놓을 것이라며 그를 안심시킨다.

셋은 차를 주차장 건물의 종업원들에게 맡기고 떠난다. 그들이 떠난 즉시 종업원들은 차를 타고 드라이브를 즐긴다. 페리스, 카메론, 슬론은 아트 인스티튜트 오브 시카고, 시어스 타워, 시카고 상업거래소, 리글리 필드 등의 장소를 돌아다니며 도시 곳곳을 여행한다. 그 와중에 뷸러의 아버지의 시선을 가까스로 피하기도 한다. 카메론이 흥미가 없다는 투로 일관하자 페리스는 그의 기분을 북돋기 위해 증흥적으로 본 슈토이벤의 날 행진이 진행되는 행사 차량에 난입해 립싱크로 웨인 뉴튼의 〈Danke Schoen〉와 비틀즈의 〈Twist and Shout〉를 불렀고, 이것이 관중들을 환호시킨다.

그 와중에 호니는 로니는 뷸러의 자택을 수사해 페리스의 무단결석을 증명하려다 난처한 상황에 여러 번 봉착한다. 같은 시간, 학교 전체가 페리스가 죽을 병으로 고생한다고 믿는다는 사실에 절망한 제니는 수업을 빼먹고 집으로 귀가해 그와 담판을 지으려고 한다. 그러나 도착했을 때는 집으로 침입하려는 외부인의 소리만 나고 있었다. 로니는 그녀가 경찰을 부르는 동안 달아난다. 도착한 경찰은 그녀를 거짓 신고로 체포하였고 그녀의 부모에게 훈방을 위해 연락한다. 이를 기다리던 중, 그녀는 비행 청소년과 만나게 되었고 그는 그녀에게 페리스에 대해서는 너무 심려하지 말라고 충고한다. 집 매입 건수를 포기하여 화가 난 뷸러의 어머니가 경찰서에 도착하였을 때, 그녀가 발견한 건 그 비행 청소년과 키스하는 제니의 모습이었고, 이에 더욱 격노한다.

페리스와 친구들은 페라리를 회수한 다음 집으로 향한다. 한데 그 직후 상당한 마일이 주행 기록계에 추가되었음을 알게 되었고, 이에 아버지에게 휘둘려 사는 카메론은 긴장성분열증을 일으킨다. 카메론의 차고로 돌아간 페리스는 차를 벽돌 위에 얹어 놓고 후진으로 차를 주행시켜 주행 기록계에서 마일을 없애 보려 하지만 효과는 없었다. 카메론은 결국 감정이 폭발해 그 분노를 아버지의 차에 쏟는다. 그 결과 벽돌들이 무너지고 차고 뒷벽으로 후진하는 차량은 협곡 아래로 추락한다. 모든 책임을 자신이 책임지겠다는 페리스의 말을 묵살한 카메론은 자신이 아버지에게 당당히 맞서 볼 것이라고 다짐한다.

슬론의 집으로 돌아간 페리스는 자신의 부모가 곧 집으로 도착할 것임을 깨닫는다. 이웃집을 통해 질주하는 그는 어머니와 함께 집으로 향하는 제니에게 거의 치일 뻔 했다. 그녀는 페리스보다 일찍 집에 도착하기 위해 전력을 쏟는다. 페리스가 집에 먼저 돌아오지만 로니가 바깥에서 기다리고 있었다. 제니가 집으로 뛰어 들어가는 한편 어머니는 아버지에게 오늘 그녀의 행실에 대해 얘기한다. 제니는 로니가 페리스를 협박하고 있는 것을 발견하자 변심하여 병원으로 돌아오는 페리스를 도운 것 뿐이라고 그에게 말한다. 그리고 로니에게 그가 초기 침입 시도 때 떨군 지갑을 보여준다. 로니는 달아나고 페리스는 제니에게 감사를 전하고 침실로 급히 돌아와 자신을 반기는 부모에게 쇠악한 척 연기한다. 그들이 떠나자 페리스는 관객을 향해 이렇게 다시금 말한다. "인생은 꽤 빨리 흘러가. 한번쯤 멈춰서 돌아보지 않으면 그냥 흘러가 버려."

크레디트가 돌아가는 중, 한방 먹은 로니는 집을 돌아가던 중 학교 버스에 올라타서는 학생들에게 더한 굴욕감에 시달린다. 크레디트 이후 씬에서, 페리스는 자신의 방에서 나와 관객들에게 "아직도 안 갔어? 끝났어. 집에 가."라고 말한다.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