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라 왕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팔라 제국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팔라 왕조
পাল সাম্রাজ্য

750년1174년
Indian Kanauj triangle map.svg
수도 파탈리푸트라,가우르
정치
공용어 프라크리트어,팔리어
벵골어,산스크리트어
정부 형태 군주제
황제
750년 ~ 770년

1162년 ~ 1174년

고팔라

고빈다 팔라
역사
 • 고팔라가 왕으로 선출되다

 • 멸망
중세
750년


1174년
지리
850년 어림 면적 4,600,000km²
(&)
기타
국교 불교,힌두교

오늘날
                                            아프가니스탄 아프가니스탄
                                            방글라데시 방글라데시
                                            중국 중국
                                            인도 인도
                                            네팔 네팔
                                            미얀마 미얀마
                                            파키스탄 파키스탄

팔라 왕조(Pala dynasty)는 750년에서 1174년경까지, 인도 북동부 지역(벵골 지역비하르 지방을 중심으로 한 지역)을 지배한 불교 왕조(750년 - 1162년 또는 1174년)이다. 수도는 파탈리푸트라였다.

역사[편집]

7세기 후반에 바르다나 왕조가 멸망한 후, 벵골 지역과 비하르 지역은 무정부 상태에 빠져 북동쪽 인도의 프라티하라 왕조와 데칸의 라슈트라쿠타 왕조의 침입도 있었고, 이 지역은 물고기의 법률(즉 약육강식을 나타내는)이 지배하는 곳이 되었다.

따라서 이 지역의 혼란을 수습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 각지 명사들의 공식적인 선거로 750년에 고팔라(재위 750 - 780)가 왕으로 선출되었다. (고팔라의 아버지 바피야타는 이 혼란기에 무력으로 작은 왕국을 건설한 유능한 전사였던 것 같다).

이 왕가의 기원은 불분명하지만, 라자푸트라 왕조 등과 같이 그 조상을 신화와 사자의 영웅으로 미화시키지 않은 점으로 볼 때, 크샤트리아도, 브라만도 아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고팔라의 아들로 다음 왕이 된 다르마팔라(재위 780 – 810)는 8세기 말에 갠지스 강 유역에 유력 세력이 존재하지 않은 것을 틈타 군대를 카나우지까지 파병하여, 북부 인도의 40% 가까운 지역을 지배 하에 두었다.

그러나, 프라티하라 왕조의 발루 차 라자의 원정군에게 패배하여 북부 인도의 일시적 우위를 잃고, 이후 비하르와 동부 우타르프라데시가 팔라와 프라티하라의 국경선이 되었다. 또한 다루마팔라는 열성적인 불교신자로 빅라마쉴라 사원 등 많은 사원을 건설하여 굽타 왕조 시대에 건설된 날란다 사원 등 예전부터 존재했던 불교 사원도 보호를 하였다. 그의 아들 데바 팔라(재위 810 - 850)의 통치는 아삼오디샤 지방, 북부 인도 데칸에 세력을 확대하는 한편, 동진해 온 프라티하라의 보쟈 1세를 물리치고 850년에 데바 팔라가 죽을 때까지, 보쟈 1세는 동방 원정을 할 정도로 팔라 왕조의 힘이 건재하다는 것을 알렸다.

데바 팔라도 열성적인 불교신로 빅라마쉴라 사원과 나란다 사원을 비롯해 수많은 사원에 기부를 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동남아시아의 스리비자야 왕국에까지 기부를 할 정도였다. 이처럼 다루마팔라와 데바 팔라의 통치는 팔라 왕조에 아주 빛나는 절정기였다.

데바 팔라의 아들 마헨드라팔라(재위 850 – 854)는 단명했으며, 명장이자과 명예 높은 사촌 비그라하팔라 1세 (재위 854)가 왕위에 즉위했지만, 그 아들 나라야나팔라(재위 854 - 920)를 위해 사직했다.

나라야나팔라의 긴 통치 기간동안 보쟈 1세가 다스리는 프라티하라 왕조가 부상하면서 압박하였지만, 비하르의 주요 부분을 간신히 유지했다.

빅라마실라 사원 유적
팔라 시대의 불교회화

라지야팔라(재위 920 - 952)의 통치기에 프라티하라 왕조는 손 강을 건너 비하르 서부를 점령하고, 압박을 가했기 때문에 고팔라 2세(재위 952 - 969)는 라슈트라쿠타 왕조에 빼앗긴 땅의 회복에 노력했다.

10세기에 들어가면, 프라티하라 왕조가 약화되면서 분열되어 힘을 잃자 라슈트라쿠타 왕조도 남방의 촐라 왕조와 항쟁으로 10세기 후반에는 봉신 챠루키야 가문 때문에 멸망하게 되었다. 따라서 마히팔라 1세(재위 995 - 1043)의 통치기에 팔라 왕조는 일시적으로 긴장에서 해방되었고, 비하르 지방에서의 실지를 회복했다.

1023년, 촐라 왕조의 라제인드라 1세의 원정군에게 패배하였고, 군대가 갠지스 강 유역에까지 도달하는 등 왕조의 쇠운은 막을 수 없었다. 즈음하여 벵골의 신흥 왕조인 세나 왕조에 압박을 받게 되었고, 왕조는 쇠퇴하여 비하르의 한 세력이 되었다. 1162년에 마다나팔라(재위 1143 - 1162)의 통치기에 세나 왕조에 멸망을 당했다.

그러나 고빈다팔라(재위 1162 - 1174)라는 인물이 계승을 하지만, 그도 1174년에 멸망했다.

불교의 번영[편집]

팔라 왕조의 역대 왕은 불교를 보호하였고, 당시의 북부 벵골에는 비하라(사원)이 많았기 때문에, 이후의 비하르의 어원이 되기도 하였다. 8세기 후반에 인도 철학의 거장 샨타라크시타와 대밀교 수도승 파드마 삼바바 등을 불교 사절로 티베트에 파견했다. 팔라 시대의 불교는 밀교 불교가 번성하여 소위 ‘탄트라 불교’였기 때문에, 티베트 불교에도 그 영향을 강하게 받고 있다. 또한 예술을 보호하였기 때문에, 회화, 조각, 청동 주물 기술이 크게 발전하여 불교 미술에서는 ‘팔라식 불상’을 만들어 세계적으로 유명해졌고, 그 예술은 ‘팔라파’와 ‘동방파’라고 하며 뛰어난 기교와 단아한 디자인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당시의 민중은 불교뿐만 아니라 힌두교를 믿는 사람도 있었다.

군주[편집]

  • 고팔라 1세 (Gopala I, 재위 750 - 780)
  • 다루마팔라 (Dharmapala, 재위 780 - 810)
  • 데바팔라 (Devapala, 재위 810 - 850)
  • 마헨드라팔라 (Mahendrapala, 재위 850 - 854)
  • 비그라하팔라 1세 (Vigrahapala I, 재위 854)
  • 나라야나팔라 (Narayanapala, 재위 854 - 920)
  • 라지야팔라 (Rajyapala, 재위 920 - 952)
  • 고팔라 2세 (Gopala II, 재위 952 - 969)
  • 비그라하팔라 2세 (Vigrahapala II, 재위 969 - 995)
  • 마히팔라 1세 (Mahipala I, 재위 995 - 1043)
  • 나야팔라 (Nayapala, 재위 1043 - 1058)
  • 비그라하팔라 3세 (Vigrahapala III, 재위 1058 - 1075)
  • 마히팔라 2세 (Mahipala II, 재위 1075 - 1080)
  • 슈라팔라 (Shurapala, 재위 1080 - 1082)
  • 라마팔라 (Ramapala, 재위 1082 - 1124)
  • 쿠마라팔라 (Kumarapala, 재위 1124 - 1129)
  • 고팔라 3세 (Gopala III, 재위 1129 - 1143)
  • 마다나팔라 (Madanapala, 재위 1143 - 1162)
  • 고빈다 팔라 (Govindapala, 재위 1162 - 1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