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토론:조선 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중국의 종속국에 관해서[편집]

    틀에 명과 청나라의 종속국이라 써져있는데, 이는 어디까지나 명목상일뿐이지 조선은 종속국이 아닌 사실상의 독립국인데 그냥 문단에다가 써도 될 내용을 굳이 표에 써서 나타낼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일단 편집하니 이의 있으시면 토론 부탁드립니다.--JARA7979 (토론) 2013년 11월 27일 (수) 23:50 (KST)답변[답변]

    그것 역시 정보이니 정보 틀에 서술해야 합니다. 마냥 종속국이라는 것이 아니라 1637년까지 명나라, 1895년(시모노세키 조약)까지 청나라라고 명시해 놓았지 않습니까. Ø샐러맨더 (토론 / 기여) 2013년 12월 5일 (목) 16:02 (KST)답변[답변]
    그렇게 말하시자면 요나라송나라로 부터 매년 재물을 받았지만 송을 형의 나라로 치켜세우고 자신들을 아우로 낮추는등 하니 요와 서하도 송의 '명목상' 종속국이라고 쓰는게 맞지 않을까요? --JARA7979 (토론) 2013년 12월 06일 (금) 20:36 (KST)답변[답변]
    거란과 서하는 송나라에 대해 실질적 군사적 우위를 가졌지만 조선이 어디 중국과 맞먹을 수 있는 수준이었나요? Ø샐러맨더 (토론 / 기여) 2013년 12월 14일 (토) 16:46 (KST)답변[답변]
    salamander724님이 말씀하신 그 명목상 이란 종속국 표현에 군사력이 무슨 상관이죠? 군사력이 쎄다고 해서 종속국이 되진 말라는 법이 있나요? 자신들을 아우국으로 낮추면 그것도 명목상 종속국 아님니까? 그렇다면 현재 중화민국 표에도 중화민국은 중화인민공화국명목상 종속국이라하고 사실상의 독립국이라고 써야한다는 겁니까? 또 영연방 중 에서 영국 여왕을 국가원수로 모시는 국가들의 틀에다가도 '영연방의 일원영국의 속국'(명목상)이라 쓰는것이 맞겠군요. --JARA7979 (토론) 2013년 12월 14일 (토) 17:32 (KST) / 2014년 05월 15일 (토) 00:02 (KST) (추가편집)답변[답변]
    중화민국은 미승인 국가지요. 애초에 비교할 사례가 아닙니다. 중화민국이 중화인민공화국에게 조선이 명청에게 했던 것처럼 형님형님 하고 있나요? Ø샐러맨더 (토론 / 기여) 2014년 5월 15일 (목) 04:26 (KST)답변[답변]
    조선을 명과 청의 제후국이라고 표시한 부분은 조선 표에서 삭제되어 있습니다. 굳이 표에 추가해야 할 이유도 없습니다. -- 아사달(Asadal) (토론) 2014년 9월 16일 (화) 03:51 (KST)답변[답변]

    조선 표 틀에 근대 시기의 중요한 역사적 사건을 추가[편집]

    조선 표 틀에 근대 시기의 중요한 역사적 사건을 추가합니다. 조선 말 서양 세력이 밀려들자, 위로부터의 개혁을 시도했던 갑신정변과 아래로부터의 변화 움직임이었던 동학운동 정도를 추가해 보았습니다. -- 아사달(Asadal) (토론) 2014년 10월 4일 (토) 16:56 (KST)답변[답변]

    토론 없이 돌렸다고 이제 이런 식으로 핑계거리 만드시네요. -- S.H.Yoon · 기여 · F.A. 2014년 10월 4일 (토) 16:57 (KST)답변[답변]
    두 사건이 추가된 조선 표 틀입니다. -- 아사달(Asadal) (토론) 2014년 10월 4일 (토) 17:00 (KST)답변[답변]
    조선 시대에 모든 사건 전부 추가하지 그러십니까? 동학운동이 추가되려면 홍경래의 난 같은 것 역시 전부 추가되어야 합니다. 아 그리고 되돌리려면 토론 하고 되돌리세요. 남보고 토론없이 되돌리지 말라고 덤태기 씌우기 전에. -- S.H.Yoon · 기여 · F.A. 2014년 10월 4일 (토) 17:03 (KST)답변[답변]
    갑신정변과 동학운동은 홍경래의 난과 비교할 것은 아니고, 조선 사회가 근대로 이행하는 과정에서 일어난 가장 중요한 역사적 사건들입니다. 두 줄 정도는 더 추가해도 될 것으로 봅니다. -- 아사달(Asadal) (토론) 2014년 10월 6일 (월) 04:21 (KST)답변[답변]

    어기 사진 밑에 국기라는 말을 어기라고 바꿔야 합니다[편집]

    어기 사진 밑에 국기라고 적혀있는 말을 어기라고 바꿔야 합니다. 국기와 어기는 엄연히 다른 말이고, 어기를 국기로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국기라는 말을 그대로 쓴다면 조선 말에 처음 사용된 태극기 사진으로 대체해야 합니다.--110.13.26.22 (토론) 2015년 9월 4일 (금) 19:57 (KST)답변[답변]

    오류가 하나 있어서 수정하려고 하는데 왜 문서가 막혔나요[편집]

    국기 문단에 태극기가 아닌 어기가 넣어져 있는데 수정하려고 하니까 문서 홰손 막기 위해 보호중이 라네요 근데 요번에 문서 홰손이 없지 않습니까 게다가 어기를 국기로 해놓는 오류를 범했는데 편집을 막아놓다뇨 Song0609 (토론) 2020년 2월 16일 (일) 03:24 (KST)답변[답변]

    막상 토론 설명글을 쓰니까 맞춤법 오류를 범했군요 죄송합니다 Song0609 (토론) 2020년 2월 16일 (일) 03:27 (KST)답변[답변]

    2020년 6월 15일의 편집 요청[편집]

    파일:Coat of Arms of Joseon Korea.png 파일을 파일:Coat of Arms of Joseon Korea.svg 파일로 교체바랍니다. 124.80.238.152 (토론) 2020년 6월 15일 (월) 08:35 (KST)답변[답변]

    두 파일이 무엇이 다른지 궁금합니다. — Gomdoli4696 (토론) 2020년 6월 15일 (월) 08:37 (KST)답변[답변]
    [:[파일:Coat of Arms of Joseon Korea.svg]]은 파일:Coat of Arms of Joseon Korea.png을 svg 버전으로 변환한것입니다.-- 이 의견을 작성한 사용자는 124.80.238.152 (토론)이나, 서명을 남기지 않아 다른 사용자가 추가하였습니다. 의견을 남기실 때에는 항상 의견 끝에 띄어쓰기를 하고 --~~~~를 입력해 주세요. 저장할 때 자동으로 서명이 됩니다.
    제가 보기엔 png나 svg나 다를 게 없어 보입니다. — Gomdoli4696 (토론) 2020년 6월 15일 (월) 08:43 (KST)답변[답변]

    png 파일이 더 정교해보이며, svg로 바꾸었을 때의 실익이 없는 것으로 보입니다. IP 사용자께서는 해당 파일을 교체해야 하는 합당한 이유에 대해서 설명해주시기 바랍니다. —  2020년 6월 15일 (월) 17:03 (KST)답변[답변]

    미완료 처리합니다. —  2020년 6월 19일 (금) 16:59 (KST)답변[답변]

    조선의 연도 및 조공 체제 표기 관련[편집]

    현재 조선국 표에서 지속적인 편집 분쟁으로 인해, 중화 조공 체제 등 쓰이지 않는 말들도 계속 올라오고 있습니다. (물론 중국어에서는 쓰일 지 모르겠습니다만, 애당초 한국 사료에서는 이를 조공·책봉으로 부르고 있습니다.) 더욱이 청나라의 보호국이라는 설명도 덧붙여 놓았는데, 이미 위에서도 여러 차례 종속국, 보호국이라는 사실을 기재하지 않아도 된다고 이야기하고 있음에도 지속적으로 편집 분쟁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번에 아예, "중화 조공 체제", 즉 책봉 관계와 청나라의 보호국이라는 사실을 표에 명시할 지에 대해서도 완전히 합의를 보았으면 좋겠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조선국 표에 대해 일단 여러 사용자의 의견을 구합니다. 일단 처음 "중화 조공 체제" 및 "청나라의 보호국"을 기입하신 사용자:Kirschtaria 님, 그리고 편집 분쟁을 일으키고 계신 @Benohight214:, @Syew723: 님을 이 토론에 부르도록 하겠습니다. 125.178.79.199 (토론) 2022년 11월 18일 (금) 18:01 (KST)답변[답변]

    일단 제 개인적인 의견은 "중화 조공체제" 및 "청나라의 보호국" 표기는 불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현재, Kirschtaria 님께서 류큐국에도 동일한 편집을 하셨는데, 책봉체제라는 문서에는 '오늘날 '조공체제'라고 간주되는 것을 묘사할 중국어는 없다. 또한 제도나 체제로 기술되지 않았다', '수세기 중국 통치자들이 개발하고 지속시켜 온 일련의 이념 혹은 관습'이라고 명확하게 표시해놓았습니다. 즉, Kirschtaria 님께서 생각하시는 "책봉체제"가 무엇인지는 모르겠으나, 책봉체제를 어떤 한 국가의 지위로 규정하기에는 무리가 있다는 것이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125.178.79.199 (토론) 2022년 11월 18일 (금) 18:05 (KST)답변[답변]

    그게 영어 위키백과에 있는 내용이면 문제가 없을수도 있는데 영어 위키백과 지위 변수에 그런 내용이 없던것 같습니다. 조선의 연도는 1392년 부터 1897년 또는 1910년 으로 되어있습니다. 무조건 영어판을 언급하는건 아니고 청나라의 보호국이였다는건 증거가 불충분 해보이고 중화 조공 체제... 솔직히 조선이 당시 고구려, 백제, 신라의 영향을 많이 받긴 했는데 백제가 중국 동부 지방, 전라도 지방에서 세력을 확장했으니 사실은 중화 조공 체제라는 말은 어울리지 않죠. 조선은 중국의 중화 조공 체제의 영향받았다는 역사는 꾸민 말 같고요. 조선은 한국의 역사이니까 저도 그 2가지는 불필요한거 같습니다. 영어 위백을 한번 보고 지위를 직접 수정하던지 해야겠습니다.

    --Benohight214 (토론) 2022년 11월 18일 (금) 22:17 (KST)답변[답변]

    근거 없는 주장을 함부로 가져오지 마시기 바랍니다. -- 125.178.79.199 (토론) 2022년 11월 19일 (토) 10:38 (KST)답변[답변]
    "조선이 당시 고구려, 백제, 신라의 영향을 많이 받긴 했는데 백제가 중국 동부 지방, 전라도 지방에서 세력을 확장했으니"라는 주장이 대체 중화 조공체제와 무슨 연관이 없습니다. 백제가 중국 동부 지방으로 세력을 확장했다는 것도 소수 또는 일부 학계가 주장하는 낭설이고요. 이런 식으로 토론의 논점을 흐려주시지 않기를 부탁드립니다. 125.178.79.199 (토론) 2022년 11월 19일 (토) 10:46 (KST)답변[답변]
    아니.. 개인이 찾아봐서 말씀드린 의견인데 제가 왜곡된 출처를 찾아봐서 그런가 봅니다.. 왜곡된 이야기를 해서 죄송하지만 토론 분위기 흐릴라고 온게 아닙니다. 의견을 말씀드리러 온거 뿐이고 토론의 논점을 흐린다는 말은 심하셨습니다. 사람끼리 서로 소통좀 잘합시다. 여기가 개인 집도 아니고 비대면 소통인데. --Benohight214 (토론) 2022년 11월 19일 (토) 10:59 (KST)답변[답변]
    지난 번 토론부터 계속 "소통 좀 잘하자니" 이런 식으로 개인적인 발언을 덧붙이시는데, 적어도 토론에 임하시기 전에 위키백과:토론에서 지켜야 할 점을 읽어주시면 어떨까요. 불필요한 발언이 계속 이어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토론의 논점을 흐린 건 사실이지 않습니까. 여기는 조선국 표와 관련된 이야기를 하는 곳이지, 백제가 중국 동쪽 지방으로 세력을 확장했다는 둥, 조선이 고구려, 백제, 신라의 영향을 받았다는 둥, 이건 틀:조선 표의 현재 토론의 주제에서 한참 벗어난 이야기입니다. 125.178.79.199 (토론) 2022년 11월 19일 (토) 13:02 (KST)답변[답변]
    영어 위키백과 Status에 이런게 있는데요.

    Member of the Imperial Chinese tributary system (1401–1894), Client state of Qing dynasty (1882–1894)을 번역하면은 다음에 같이 나오네요.

    중화 제국의 속국 및 제도 일원 (1401년 ~ 1894년), 청나라의 속국 (1882년 ~ 1894년) 맞네요..

    영어 위키백과 Joseon 문서에서 틀에 Status를 보시고 와주시길 바랍니다.

    중화 조공 체제 라는건 위에 중화 제국의 속국 및 제도 일원으로 직역하면서 수정하고 청나라의 보호국을 속국으로 수정하고 청나라의 속국은 지우지 말고 출처도 있으니까 유지하는게 좋겠습니다.

    --Benohight214 (토론) 2022년 11월 18일 (금) 22:23 (KST)답변[답변]

    위키백과:확인 가능#일반적으로 믿을 수 없는 출처로 갈음합니다. -- 125.178.79.199 (토론) 2022년 11월 18일 (금) 23:13 (KST)답변[답변]

    아이피님 의견에 동의합니다. 한위백으로 아무 변형 없이 외국어판 위백 내용을 들여오는 건 지양해야 합니다. --LR 토론 / 기여 2022년 11월 18일 (금) 23:11 (KST)답변[답변]

    그럼 연도도 싹 밀어 버실려는건 아닌지.. 연도는 맞습니다. 1392년 ~ 1897년 인데 끝은 1910년 이라는 주장도 있는데 틀에서는 끝에 1897년이라고 표기하고요. 그것까지 건드시면 곤란하지만 제가 만든 틀이 아닌데 말을 해도 생각대로 되겠습니까. 그냥 깊은곳까지 건드기엔 애매해서 하지 말아야된건 건들지 않겠습니다. --Benohight214 (토론) 2022년 11월 19일 (토) 11:35 (KST)답변[답변]
    다른 나라는 그 나라의 언어판을 가져와서 내용에 추가해도 상관없다고 들었는데 신뢰 가능한 출처까지 복잡하게 다룰 필요가 있을까요.. 영어 위백도 모두 정확하다고 보장은 못하지만 그래도 제가 왜곡된 사실을 아 이렇구나 하고 그대로 따라한거 같아서 문서 내용 추가하는데 어려움이 따르네요. Benohight214 (토론) 2022년 11월 19일 (토) 11:02 (KST)답변[답변]
    여기는 다른 나라가 아니며, 위키백과:확인 가능#일반적으로 믿을 수 없는 출처는 위키백과의 정책입니다. "왜곡된 사실"이라는 표현 역시, 해당 사실을 기입한 사용자들의 의견을 멋대로 정의한 것 같아 제가 제 발언에서 지웠고요. 125.178.79.199 (토론) 2022년 11월 19일 (토) 12:53 (KST)답변[답변]
    다른 나라까지 언급해서 죄송합니다. --Benohight214 (토론) 2022년 11월 27일 (일) 00:50 (KST)답변[답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