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토론:저작권 침해 파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틀 개선 필요[편집]

    일어판처럼 삭제 신청 틀처럼 쓰일 수 있도록 개선하는 방향이 필요합니다. 아니면 굳이 이 틀이 존재해야 할 이유가 없어요. ({{삭제 신청}}으로 대체 가능) 영문판은 틀이 잘못 연결되 있는 것 같군요.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0년 9월 30일 (목) 16:26 (KST)답변[답변]

    저작권이 있는 파일인지 확실하지 않고 의심될 경우 경고의 용도와 동시에, 틀이 달린 후 1주일이 지나면 자동으로 삭제 신청을 하게 만들면 어떨까요(뭔가 만들기가 복잡할 것 같다...). --Hijin6908(말마당 · 한 일) 2010년 10월 1일 (금) 12:55 (KST)답변[답변]
    봇으로 하면 되겠죠. 그렇게 하는게 좋다고 봅니다. 위키백과에 있어서 저작권 문제는 민감한 문제이기도 하고요.--Leedors (토론) 2010년 10월 2일 (토) 15:57 (KST)답변[답변]
    아니 예전에 틀:공용에 올리지 마세요를 번역하면서, 틀에 시한폭탄 기능[...]을 넣을 수 있다는 사실을 알았거든요. --Hijin6908(말마당 · 한 일) 2010년 10월 2일 (토) 23:50 (KST)답변[답변]
    솔직히 '분류:저작권 침해가 의심되는 문서'에 있는 거 다 지우고 싶어요. 아이유 사진 빼고. 그 자동 삭제 신청 기능, 넣는 게 좋겠군요.--Saehayae (토론) 2010년 10월 7일 (목) 12:17 (KST)답변[답변]

    의견 일반 사용자 말고도 관리자분들의 의견도 듣고 싶습니다 :) 이 글을 보시는 관리자분들께서는 의견을 달아주세요.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0년 10월 8일 (금) 23:43 (KST)답변[답변]

    지금은 파일을 삭제하더라도 나중에 복구할 수 있기 때문에, 확인을 기다리는 동안 파일의 삭제를 보류한다는 행위는 의미가 없습니다. 이 틀을 폐지하고 삭제 신청으로 바로 넘어가도 될 것 같네요. - IRTC1015 (토론) 2010년 10월 8일 (금) 23:51 (KST)답변[답변]

    의견 일단 틀:저작권?이 있으니 '저작권 침해가 의심가는 경우'는 해당 틀을 사용하고, '저작권 침해가 확실한 경우'는 '삭제 신청 틀'을 사용하면 될 것 같습니다. 그리고 한가지 더 이야기하자면, '저작권 침해가 의심가는 경우'와 '저작권 침해가 확실한 경우'는 분명히 다릅니다. 단지 '의심이 간다'는 것만으로 삭제 신청을 하는 것은 부당하다고 생각합니다. --BIGRULE (토론) 2010년 10월 9일 (토) 00:06 (KST)답변[답변]

    엄격히 해석하자면, 저작권을 침해하는, 그러나 침해 사실이 현 단계에서 명확하지 않은 자료가 올라온 경우, 그 파일이 삭제될 때까지 위키백과는 해당 파일을 “배포”하게 되고, 이를 저작권 침해로 볼 수 있습니다. 미디어위키의 삭제 기능은 자료를 실제로 데이터베이스에서 삭제하는 것이 아니라 숨기는 것에 가까우므로, 저작권 문제가 해결될 경우 손쉽게 복구할 수 있습니다. 부당하다고 하실 것까진 없을 것 같네요. - IRTC1015 (토론) 2010년 10월 12일 (화) 21:13 (KST)답변[답변]

    분류[편집]

    저작권이 침해된 것으로 확인된 파일에 대해 사용하는 틀인데 분류:저작권 침해가 의심되는 문서로 분류해야할까요? 저작권 침해가 의심되는 파일에 사용하는 틀로 바꾸던지 아니면 저작권이 침해된 문서에 대해 삭제 신청이 이뤄질 수 있도록 분류:삭제 신청 문서로 분류하는 것은 어떨까요? -- Min's (토론) 2011년 8월 14일 (일) 21:46 (KST)답변[답변]

    이의가 없는 것으로 판단하여, 변경하였습니다. --가람 (논의) 2011년 10월 14일 (금) 23:14 (KST)답변[답변]
    위의 토론대로라면 해당 틀은 안내의 기능만 하여야 합니다. 언급했다시피 {{삭제 신청}}이 있을 의미가 없어지니까요. 그리고 현재 '삭제 신청'을 파일문서에도 간편하게 쓸 수 있도록 개선된 상태입니다.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imbox[편집]

    파일 전용 틀은 {{imbox}}를 사용합니다. {{파일 출처 없음}}이나 {{스크린샷}}을 참고해 주세요.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2년 5월 6일 (일) 13:18 (KST)답변[답변]

    사용하라는 총의는 모아진 바 없습니다. --가람 (논의) 2012년 5월 21일 (월) 14:11 (KST)답변[답변]
    분류:파일 알림 상자에서 따로 관리하기 위해서입니다. 관리를 유용하게 하고 다른 저작권 틀과 용이하게 하며, 왼쪽 색띠를 없애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 쓰는 틀인데, 무엇이 문제지요?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2년 5월 22일 (화) 23:49 (KST)답변[답변]
    분류가 문제라면, 따로 그 분류를 넣어주면 됩니다. 그리고, {{삭제 신청}}과 {{특정판 삭제 신청}} 역시 왼쪽 띠가 존재하는데, 굳이 이 틀만 띠를 전체로 두를 필요는 없습니다. 또한, 이러한 전체 붉은 띠는 가독성에 영향을 미칩니다. 편집 요약에 써주셨듯이, ‘내용은 그대로’인데, 굳이 틀을 바꾸려는 연유를 이해하기 힘듭니다. --가람 (논의) 2012년 5월 24일 (목) 01:18 (KST)답변[답변]
    {{imbox}}를 사용하면 파일에 사용하는 알림 틀을 자동으로 관리가 가능합니다. 이 틀은 파일 문서에만 쓰는 틀이 아닌가요? 그렇다면 다른 분류:파일 알림 상자와 디자인을 통일할 필요성이 있지 않나요?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2년 5월 24일 (목) 18:43 (KST)답변[답변]
    분류와 틀을 통일할 필요가 있다는 것을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가람 (논의) 2012년 6월 2일 (토) 15:34 (KST)답변[답변]

    별다른 의견이 없으면 원래 상태로 되돌려 놓겠습니다.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2년 5월 29일 (화) 12:35 (KST)답변[답변]

    의견이 없는 것이 이견이 없는 것이 되는 건가요? 이견이 있다는 것은 벌써 위에서 언급했는데, 의견이 없다는 것만으로 이견이 없다는 것은 전혀 이해할 수 없는 의견입니다. --가람 (논의) 2012년 6월 2일 (토) 15:34 (KST)답변[답변]
    분명히 1. 해당 틀은 파일에만 사용해 다른 파일 틀과 디자인을 맞출 필요가 있고/ 2. 그렇기 때문에 디자인을 바꿀 겸 imbox로 틀을 교체하면 파일에만 쓰는 틀을 한꺼번에 모아볼 수 있어 관리가 유용하며. /3. 내용은 그대로이기 때문에 별다른 문제가 없다. 라고 말씀드렸지만 이에 대해서는 반박하지 않으셨기 때문에 imbox 틀 상태로 되돌렸습니다. 지금도 토론 후에 되돌리면 되는 내용을 별다른 이유없이 또 되돌림 하셨네요. 어떤 내용이 기여되었는지도 읽어보시지 않고 틀 설명문서나 인터위키까지 같이 지운 무조건적인 되돌림1 되돌림2 되돌림3에 대해서는 어떻게 해명하실 건가요?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2년 6월 2일 (토) 18:00 (KST)답변[답변]

    따로 분류를 넣어주는 것보다는, {{imbox}}의 자동 분류 기능을 이용하여 다른 파일 관리 틀과 함께 관리하는 게 통합적인 관리에 더 요긴하지 않을까요? 만일 분류를 변경할 필요가 있다면 내용 자체는 어차피 다를 게 없고 결국은 디자인과 분류 기능과 같은 사소한 문제인데, 여기에 백:과감을 적용하지 못할 이유는 없다고 보는데요. --더위먹은민츠 (토론) 2012년 6월 2일 (토) 15:46 (KST)답변[답변]

    제목 바꾸기[편집]

    이 틀이 통상 사용되는 명칭이 {{저작권 침해}}이던데 {{저작권 침해 파일}}을 {{저작권 침해}}로 제목을 바꾸는 건 어떻습니까? --랩소디인뮤직 (토론) 2012년 7월 15일 (일) 11:12 (KST)답변[답변]

    문서를 말하는 것인지, 파일을 말하는 것인지 명확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관인생략 토론·기여·메일 2012년 8월 12일 (일) 09:48 (KST)답변[답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