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미사통상문: 두 판 사이의 차이

2,408 바이트 제거됨 ,  10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미사통상문'''({{llang|la|Ordo Missae}})은 [[로마 전례]] [[미사]]를 거행할 때 간략한 지시나 규범과 더불어 고정된 기도문과 노래에 대한 일련의 양식 전문이다. 흔히 [[미사곡]]이라 지칭되는 것은 바로 이 부분을 가지고 작곡한 것이다. 미사통상문은 통상적으로 임의로 수정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전례주년]]이나 축일에 따라 변하는 [[미사 고유문]]과는 뚜렷하게 차이점이 있다. 미사통상문은 [[로마 미사경본]]의 중간 부분에 특별히 수록되어 있는데, 1970년 이전 통상문은 [[부활성야]] 미사와 [[부활 주일]] 미사 사이에 수록되어 있으며, 1970년 이후의 통상문은 전례시기별 미사 고유문과 성인 축일별 미사 고유문 사이에 수록되어 있다.
 
==전통적인 창(昌) 부분==
== 구성 ==
다음 본문은 성가대가 노래하거나 아니면 사제와 회중이 파트를 나누어서 교대로 부르거나 낭송한다.
=== 시작 예식 ===
시작은 [[사제]]나 [[주교]]의 입당후 성호경([[십자성호]] 참조)으로 시작한다. 성호경이 끝난 후 인사, [[자비송]], [[대영광송]], [[본기도]] 순으로 구성되어 있다.
 
# [[자비송]] (Kyrie eleison)
=== 말씀 전례 ===
# [[대영광송]] (Gloria in Excelsis Deo)
말씀 전례는 먼저, 독서자가 제1독서에서 구약성경을 발췌해서 읽고 성가대와 신자들이 화답송을 한 후, 다른 독서자가 나와 제2독서에서 신약성경에서 [[복음서]]를 제외한 부분을 발췌해서 읽은 후, [[복음]] 환호송(흔히 [[알렐루야]])을 하고, 사제의 축복을 받은 [[부제]]나, 흔히 [[사제]]([[사제|신부]])나 [[주교]]가 복음서중의 일부를 낭독한다. 복음서를 읽기 전에 신도들은 "주님, 영광 받으소서" 라고 하며 이마와 입과 가슴에 십자성호를 긋는다. 모든 독서는 그날이나 축일의 정해진 독서를 하게 되어 있으며, 독서가 끝난 후 사제는 강론을 한다.
# [[신앙고백]] (Credo) : [[니케아 신경]] 또는 [[사도신경]]
 
# [[거룩하시도다]] (Sanctus)
=== 예물 준비 ===
# [[하느님의 어린 양]] (Agnus Dei)
예물 준비는 교인들이 성가를 부르고 헌금을 드리는 동안 흔히 두 명의 봉사자들이 성체가 될 밀로 된 전병과 성혈이 될 포도주, 그리고 포도주에 넣을 물을 사제에게 드린다. 이 예식이 진행되는 동안 사제는 몇 가지 기도를 드린다.
 
=== 감사기도 ===
집전자(사제나 주교)가 신도들과 함께 거룩하시도다([[상투스]] 참조)를 노래한 후, 감사송을 드린다. 감사송은 [[교회력]]에 따라 그날에 맞는 한가지를 고른다. 후에 사제는 성령 청원 기도를 하고 성찬제정과 축성문을 드린 후, 마침 영광송을 드리고 영성체 예식으로 넘어간다.
 
=== 영성체 예식 ===
영성체 예식은 집전자가 성작과 성반을 제대 위에 놓고 주님의 기도로 인도하며 시작한다. 신자들이 주님의 기도를 바치면 집전자가 기도를 이어받아 한 후, "주님께 나라와 권능과 영광이 영원히 있나이다."라는 응답으로 주님의 기도를 끝맺는다. 그 후에 영성체 예식 안에 있는 평화 예식이 진행되고, [[하느님의 어린 양]]을 한 이후, 영성체 전 기도를 하고 영성체로 들어간다. 보통 성체만 영하는 단형영성체를 하지만 특수한 날에는 양형영성체를 할 수 있다. 영성체가 끝나면 잠시 묵상한 후, 그날의 정해진 영성체 후 기도를 바치고 마침 예식으로 끝난다.
 
=== 마침 예식 ===
마침 예식은 집전자가 인사후 신도들에게 강복을 하고, 파견을 하는 말을 하면서 끝이 난다. 마침 예식이 끝나면 미사는 마친다. 마침 예식 후, 신도들은 교회에 따라 정해진 기도를 바치거나 자유로이 기도 할 수도 있다.
 
==바깥 고리==

편집

1,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