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주의"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478 바이트 추가됨 ,  10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지역주의'''는 중앙에 의한 획일적 통제보다 각 지역의 이익만을 중시하는 사고방식을 말한다.
 
부정적 의미로 사지역적으로 인접하여 공통적인 특성과 이해를 함께하는 몇몇 국가 또는 지방 자치 단체 등이 그 관계를 강화함으로써 이익을 추구하는 지역주의의 일종이다. 지역 감정은 특정지역 간 사람들의 반목을 나타낸다. 세계적으로 [[영국]]과 [[스코틀랜드]], 영국과 [[아일랜드]], [[캐나다]]의 [[퀘벡 주]](州)와 다른 주들 간의 지역 감정이 유명하다. 스페인에서는 [[마드리드]]를 중심으로 하는 카스티야 '주류 세력'과, [[바르셀로나]]를 중심으로 하는 카탈루냐 및 바스크 지역 사이에 지역 감정이 있으며, 카탈루냐 및 바스크 지역은 분리 독립을 요구하기도 하였다.<ref>[http://news.hankooki.com/lpage/sports/201007/h2010071202353291690.htm (월드컵) 스페인 국가 대표팀 다음 대회엔 분리 출전?]《한국일보》2010/07/12 02:35:32</ref>
 
이밖에도, [[중국]]의 [[티베트]] 지역도 [[1950년]] 침공당하여 [[중국]]에 복속되었는데 이를 계기로 지역감정을 촉발하기도 하였다. 하지만, 전 세계적으로 한 국가안에 속해있는 특정지역 간의 갈등은 역사적으로 본래 통일되지 않은 나라이거나 중국이나 [[미국]]과 같이 다민족국가(여러 민족으로 이루어진 국가)인 경우도 많다. 따라서, 지역 감정과 한 국가 내의 민족 갈등을 나누는 뚜렷한 기준은 없으며 지역 감정을 단순한 지역간 다툼으로 보기에는 무리가 있다. 또한. 단일민족 국가인 대한민국에서도 상당한 지역감정이 있는데. 이는 정치인들이 조장한 것이 지금까지 관습적으로 이어진다고 하는 설도 있다.

편집

22,742

둘러보기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