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나라 시대: 두 판 사이의 차이

12 바이트 제거됨 ,  7개월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자동 찾아 바꾸기: 「때 까지」 to 「때까지」)
잔글편집 요약 없음
{{일본의 역사}}
'''나라 시대'''({{llang|ja|奈良時代|나라지다이}}, [[710년]] ~ [[794년]])는 넓은 의미로는의미로 [[710년]] [[겐메이 천황]]이 [[헤이조쿄]](平城京)로 천도한 때부터 [[794년]] [[간무 천황]]이 [[헤이안쿄]](平安京)로 천도할 때까지의때까지 84년의84년 기간을 말하고, 좁은 의미로는 710년에서 [[784년]]에 간무 천황이 [[나가오카쿄]](長岡京)로 천도할 때까지이때까지 74년의74년 기간을 가리키는가리키며, 일본 역사 일본역사의시대구분 시대구분의가운데 하나이다하나다.
 
710년에 수도를 나라의 헤이조쿄로 천도하였다. 헤이조쿄로 천도하는 데는 [[후지와라노 후히토]]가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였다. 헤이죠코 천도에 앞서 선정되고 시행된 [[다이호 율령]](大宝律令)이 일본국내의 실정에 맞게 여러 방면에서 검토하고 수정하여 시행착오를 거치면서 [[율령국가]], 천황중심의 [[전제국가]], [[중앙집권국가]]를 지향하던 시대였다.<ref>{{서적 인용 |제목=[[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 |장=[[:s: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세계지리/세계의 여러 나라/아시아/일 본#일본의 역사|일본의 역사]] |연도= 2004|출판사=도서출판 범한 |인용문=7세기 후반에는... 천황을 정치적·종교적 중심으로 하는 중앙집권의 율령국가(律令國家)가 형성되었다. }}</ref> 율령국가라는 성격은 [[호적]]과 [[계장]](計帳)으로 인민을 파악하고, [[조용조]]와 군역을 부과했다는 점에서 드러난다. 다이호 율령은 이후에 [[후지와라노 후히토]] 등에 의해 누차 손질되어오며 [[10세기]]까지 일본에서 최고 법전의 지위를 유지한다.<ref name="구태훈">구태훈 (2009), 《일본사 파노라마》</ref> {{Rp|56}}